연예
스포츠
포토
스투툰
최신기사 ▽
'타선 침묵' 김경문호, 미국에 2-4 역전패 B조 2위…도미니카와 격돌
작성 : 2021년 07월 31일(토) 21:41 가+가-

사진=DB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김경문호가 조 2위로 녹아웃 스테이지를 마감했다.

김경문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야구대표팀은 31일 오후 7시 일본 요코하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 도쿄 올림픽 야구 B조 조별리그 2차전 미국과 경기에서 2-4로 역전패했다.

이로써 김경문호는 대회 조별리그를 1승1패로 마쳤다. 반면 미국은 2연승을 기록, 조 1위로 녹아웃 스테이지에 들어간다.

녹아웃 스테이지는 A조 1위와 B조 1위, A조 2위와 B조 2위, A조 3위와 B조 3위가 각각 맞붙은 뒤 변형 패자부활전을 통해 금메달의 주인을 가린다.

큰 관심을 모았던 한일전은 무산됐다. B조 2위인 한국은 A조 2위 도미니카공화국과 오는 8월 1일 오후 7시 같은 장소에서 격돌한다. 미국은 A조 1위 일본과 8월 2일 맞붙는다.

한국의 선발투수 고영표는 4.2이닝 4피안타(2피홈런) 6탈삼진 4실점으로 부진했다.

이날 선취점은 한국의 몫이었다. 한국은 1회초 박해민의 내야안타와 이정후의 우익수와 중견수 앞에 떨어지는 안타로 무사 1, 3루를 만들었다. 다음 타자 김현수의 2루수 땅볼 타구 때 3루주자 박해민이 홈으로 빠르게 쇄도해 귀중한 선제 득점에 성공했다.

미국도 반격에 나섰다. 미국은 4회말 선두타자 에디 알바레스가 고영표의 몸에 맞는 볼에 1루를 밟았다. 고영표가 다음 타자 타일러 오스틴을 헛스윙 삼진으로 돌려세웠지만 트리스탄 카사스에게 투런 홈런을 맞아 1-2 역전을 허용했다.

미국의 득점은 여기서 그치지 않았다. 2사 후 닉 앨런이 좌측 담장 넘기는 솔로 홈런을 쏘아 올려 3-1로 달아났다. 미국은 에디 알바레즈의 우전 안타에 이어 타일러 오스틴이 바뀐 투수 고우석을 상대로 1타점 중전 안타를 쳐 격차를 더욱 벌렸다.

한국은 미국의 투수진에 막혀 단 1점도 만회하지 못했다. 득점 찬스조차 만들기 쉽지 않았다.

9회초 강백호의 볼넷에 이어 양의지의 좌중간 2루타로 무사 2, 3루로 추격의 기회를 잡았다. 오재일의 중견수 희생플라이로 2-4로 추격했다. 오지환이 헛스윙 삼진, 허경민이 3루수 땅볼로 각각 물러나며 승부를 뒤집지 못했다.

결국 경기는 미국의 승리로 마무리됐다.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sports@stoo.com]
스투 주요뉴스

가장 많이본 뉴스

실시간 HOT 뉴스

기사 목록

스포츠투데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