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스포츠
포토
스투툰
최신기사 ▽
'모가디슈' 김윤석, 대체불가 존재감…영화적 경험 실현
작성 : 2021년 07월 30일(금) 15:56 가+가-

김윤석 / 사진=스튜디오 산타클로스 제공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배우 김윤석의 흡인력 있는 연기가 관객들을 '모가디슈' 한복판으로 이끌며 궁극의 영화적 경험을 실현시켰다.

지난 28일 개봉한 영화 '모가디슈'(감독 류승완·제작 덱스터스튜디오)는 30일 기준 예매율 1위 자리를 굳건히 지키며 극장에 생기를 불어넣고 있다.

'모가디슈'는 1991년 소말리아의 수도 모가디슈에서 내전으로 인해 고립된 사람들의 생사를 건 탈출을 그린 작품이다.

여기서 김윤석은 대한민국 UN 가입 이전, 아프리카 국가들의 지지를 얻기 위해 외교 총력전을 펼치는 주 소말리아 한국대사 한신성 역으로 분해 혼연일체 된 연기를 펼쳤다.

먼저 김윤석은 극한 상황 속 생존을 건 탈출 앞에 손에 땀을 쥐게 하는 현실감을 선사했다. 특히 대사관의 수장이자 가장인 한신성 대사의 인간적인 갈등과 찰나의 고민들을 현실성 있게 그려내는가 하면, 책임감 강한 리더의 모습을 유연한 카리스마로 채색해 스토리의 긴박감을 끌어올렸다.

이어 시대, 장소, 등장인물들과 김윤석이 이룬 완벽한 조화로움은 마치 장면에 녹아든 듯한 착각마저 불러일으켰다. 90년대 특유의 시대적 감성을 대변하면서도 현지화된 비주얼은 시각적 몰입을 배가시켰다. 게다가 한신성 대사와 참사관 강대진(조인성)과의 티키타카는 물론 북한 대사 림용수(허준호)와의 오묘한 대치는 러닝타임까지 잊게 만들었다.

김윤석의 대체 불가한 존재감은 '모가디슈'를 빈틈없이 채웠다. 그동안 매 작품, 매 캐릭터마다 말이 필요 없는 연기로 강렬한 인상을 남겨왔던 만큼 이번 작품에서도 인물이 지닌 응축된 서사와 감정을 고스란히 스크린을 통해 전달하며 관객들을 감동으로 전율케 했다.

'모가디슈'는 전국 극장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ent@stoo.com]
스투 주요뉴스

가장 많이본 뉴스

실시간 HOT 뉴스

기사 목록

스포츠투데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