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스포츠
포토
스투툰
최신기사 ▽
'모가디슈' 구교환 "김윤석→조인성 팬, 촬영하며 가슴 뜨거워져" [인터뷰 스포일러]
작성 : 2021년 07월 29일(목) 11:54 가+가-

구교환 / 사진=롯데엔터테인먼트 제공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모가디슈' 배우 구교환이 선배인 김윤석, 허준호, 조인성을 향한 팬심을 드러냈다.

구교환은 29일 영화 '모가디슈'(감독 류승완·제작 덱스터스튜디오) 개봉을 맞아 화상 인터뷰를 진행했다.

영화 '모가디슈'는 1991년 소말리아 내전 당시 수도 모가디슈에 고립됐던 남북 대사관 공관원들의 탈출 실화를 모티브로 한 영화로, 생존을 위한 필사의 사투를 펼치는 이들의 이야기를 그렸다. 구교환은 극 중 북한 대사관의 안전을 도모하는 충성심 강한 태준기 참사관 역을 맡았다.

이날 구교환은 "개인적으로 김윤석, 허준호, 조인성 선배의 대단한 팬"이라며 "연기를 공부하고 배우가 되겠다고 마음을 먹은 순간부터 세 분은 저에게 아이콘 같은 분들이었다"고 말했다.

이어 "작품 초반에 저를 포함해 네 명이 마주하는 장면을 촬영하면서 가슴이 뜨거워졌다"고 덧붙였다.

또한 구교환은 선배들과 호흡으로 태준기 참사관 캐릭터를 완성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그는 "극 안에 있을 때 태준기 참사관을 바라보는 세 분의 리액션이 다 달랐다. 김윤석 선배가 제게 보내는 눈빛은 청년을 바라보는 느낌이었다. 허준호 선배는 제가 지켜야 할 존재기도 하지만 반대로는 저를 지켜주시는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전했다. 조인성에 대해서는 "절 자극하는 연기를 해 해주셨다. 현장에서도 농담도 많이 건네주셨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세 분 다 태준기를 연기하는 데에 영감을 주셨다. 카메라 밖에서도 절 응원해 주시지만 카메라 안에서도 각 캐릭터대로 액션을 주셨다. 그런 점들 덕분에 태준기 참사관을 만들 수 있었던 것 같다"고 전했다.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ent@stoo.com]
스투 주요뉴스

가장 많이본 뉴스

실시간 HOT 뉴스

기사 목록

스포츠투데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