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스포츠
포토
스투툰
최신기사 ▽
류현진, 7이닝 7K 무실점 호투…4승 눈앞
작성 : 2021년 05월 19일(수) 11:17 가+가-

류현진 / 사진=Gettyimages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류현진(토론토 블루제이스)이 시즌 4승을 눈앞에 뒀다.

류현진은 19일(한국시각) 미국 플로리다주 더니든 TD볼파크에서 열린 2021 메이저리그 보스턴 레드삭스와의 홈경기에 선발 등판해 7이닝 4피안타 7탈삼진 무실점을 기록했다.

토론토는 8회 현재 6-0으로 앞서고 있으며, 이대로 경기가 끝나면 류현진은 시즌 4승(2패)째를 달성한다. 시즌 평균자책점은 2.95에서 2.51로 내려갔다.

류현진은 1회초 1사 이후 알렉스 버두고에게 안타를 내준 이후, 8타자를 연속 범타 처리하며 산뜻한 출발을 했다. 그사이 토론토는 2회말 2사 1,3루 찬스에서 대니 잰슨의 적시타로 1점을 선취했다.

순항하던 류현진은 4회초 첫 위기를 맞았다. 알렉스 버두고의 2루타와 수비 실책으로 1사 1,3루 위기에 처했다. 하지만 류현진은 후속 타자들을 각각 유격수 뜬공과 좌익수 뜬공으로 처리하며 실점 없이 위기를 넘겼다.

이후 토론토는 4회말 2사 1,2루에서 마커스 시미언의 안타와 상대 실책, 보 비셋의 2루타로 3점을 추가했다. 류현진은 5회초 선두타자 헌터 렌프로에게 안타를 내줬지만, 렌프로가 오버런으로 아웃되며 한숨을 돌렸다. 이후 땅볼 2개로 이닝을 마무리하며 승리투수 요건을 갖췄다.

토론토 타선의 지원 사격은 계속됏다. 5회말과 6회말 각각 1점씩을 더 내며 6-0으로 차이를 벌렸다. 여유 있는 상황에서도 류현진은 6회초를 삼진 2개와 뜬공, 7회초를 땅볼 2개와 삼진으로 막아내며 무실점 행진을 이어갔다.

임무를 마친 류현진은 8회 마운드를 트래비스 버겐에게 넘겼다. 이대로 경기가 끝나면 류현진은 시즌 4승을 달성한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스투 주요뉴스

기사 목록

스포츠투데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