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스포츠
포토
스투툰
최신기사 ▽
'다크홀' 이준혁, 생존자 구출 나선 시티 히어로…리얼 액션 눈길
작성 : 2021년 05월 09일(일) 16:29 가+가-

이준혁 / 사진=OCN 다크홀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다크홀' 이준혁이 생존자 구출에 나서는 리얼한 액션 연기를 펼쳤다.

지난 7, 8일 방송된 OCN 금토드라마 '다크홀'(극본 정이도·연출 김봉주)에서 유 뛰어난 반사 신경을 발휘해 변종들을 퇴치하고 생존자 구출에 나선 유태한(이준혁)의 모습이 그려졌다.

변종이 우글거리는 길을 지나던 유태한은 힘겹게 도움을 청하는 부상자를 마주했다. 병원으로 향하는 지름길에는 검은 연기가 가득했다. 갑자기 나타난 소방관 변종을 처치한 유태한은 겨우 병원에 도착했다. 그러나 과거 동료였던 박순일(임원희)이 자신을 보고도 문을 열어주지 않자 분노하는 모습을 보였다.

안으로 들어가 겨우 숨을 돌리던 것도 잠시, 병원 CCTV를 통해 조현호(조지안)의 아내를 포함한 여러 생존자가 발견됐다. 유태한은 생존자를 그대로 놔둘 수 없다며 구출을 시도하려 했다.

그러나 로비에 모여있던 이들의 반발이 이어졌고 유태한은 "그 사람들이 당신들 가족이라도 그런 소리 할 거냐"고 외치며 정의로움을 내비쳤다. 결국 생존자 구출에 동의한 박순일, 조현호만 함께 길을 나서게 됐다. 얼마 가지 않아 달려드는 환자 변종에 의해 위험에 처했지만 순간적인 생존 능력을 발휘해 도끼로 처치했다.

유태한은 밀려드는 변종들을 피해 비상계단으로 뛰어 올라가 문을 막았다. 이때 위에서 기다리고 있던 박순일은 총으로 변종을 쏘며 첫 공조를 이뤄냈다. 방송 말미 이화선(김옥빈)의 무전을 통해 검은 연기 속에 아직 파악하지 못한 무언가가 있다는 이야기를 들은 유태한은 이전보다 더 긴장한 얼굴로 길을 나섰다.

이렇듯 이준혁은 '시티 히어로' 면모를 완벽하게 그려냈다. 위기 상황에 부딪혀도 거침없이 전진하는 모습, 정의가 가득한 단단한 마음, 그리고 리얼한 액션까지 더해져 시청자의 몰입도를 높였다. 특히 상황을 휘어잡는 강렬한 눈빛과 유연한 연기는 장르물에 최적화된 이준혁의 매력을 엿볼 수 있게 했다.

'다크홀'은 매주 금, 토 밤 10시 50분에 방송된다.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ent@stoo.com]
스투 주요뉴스

기사 목록

스포츠투데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