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스포츠
포토
스투툰
최신기사 ▽
英 매체 "손흥민, 최고 컨디션 아니었으나 제 몫 다했다"
작성 : 2021년 04월 22일(목) 10:21 가+가-

손흥민 / 사진=Gettyimages 제공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현지 매체가 사우샘프턴전에서 결승 페널티킥(PK) 골을 터뜨린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에게 긍정적인 평가를 내렸다.

손흥민은 22일(한국시각) 영국 런던의 토트넘 폿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2021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PL) 사우샘프턴과 29라운드 홈경기에 선발 출전해 팀이 1-1로 맞선 후반 45분 PK 결승골을 터뜨려 극적인 승리를 이끌었다.

이날 리그 15호 골을 작성한 손흥민은 종전 2016-2017시즌 14골을 넘어 자신의 한 시즌 최다 골을 경신했다.

전반전을 0-1로 뒤진 채 후반전에 돌입한 토트넘은 가레스 베일과 손흥민의 연속골로 2-1 역전승에 성공했다. 이로써 시즌 15승8무10패(승점 53)를 기록한 손흥민은 6위에 올라서며 다음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출전권이 주어지는 4위 탈환의 불씨를 살렸다.

손흥민은 결승골에 앞서 후반 30분 세르히오 레길론의 크로스를 받아 컷백하며 골망을 갈랐으나 비디오 판독 시스템(VAR) 확인 끝에 득점으로 인정받지 못했다. 골키퍼 앞에 있던 루카스 모우라가 득점 장면에서 오프사이드 위치에 있었다는 판정이었다.

경기 후 영국 매체 풋볼런던은 "손흥민의 깔끔한 마무리가 오프사이드 위치에서 골키퍼 시야를 가려 득점이 취소됐다"며 "그러나 손흥민은 다시 PK로 득점에 성공했다"고 소개했다.

이어 "손흥민은 절정의 컨디션은 아니었으나 중요한 순간 해야 할 역할을 해냈다"고 덧붙였다.

풋볼런던은 손흥민에게 평점 6점을 부여했다. 동점골을 넣은 베일, 레길론 등에게 7점으로 가장 높은 평점을 줬다.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sports@stoo.com]
스투 주요뉴스

가장 많이본 뉴스

실시간 HOT 뉴스

기사 목록

스포츠투데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