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스포츠
포토
스투툰
최신기사 ▽
'승장' 이강철 감독 "장성우가 결정적인 순간 4타점을 올렸다"
작성 : 2021년 04월 16일(금) 22:15 가+가-

이강철 감독 / 사진=DB

[수원=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2연승을 질주한 kt wiz의 이강철 감독이 승리 소감을 전했다.

KT는 16일 오후 수원 KT위즈파크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키움과의 홈경기에서 8-4로 승리했다.

이로써 2연승을 달린 KT는 올 시즌 5승6패를 마크했다.

KT는 경기 초반 키움에게 3실점을 기록하며 불안한 출발을 했다. 그러나 4회말 강백호의 우중간 2루타 뒤, 조일로 알몬테의 진루타, 문상철의 1타점 1루수 땅볼로 추격의 물꼬를 텄다.

기세를 탄 KT는 7회말 1사 만루에서 장성우의 3타점 2루타로 순식간에 4-3으로 역전했다. 이후 8회초 박병호에게 동점 솔로포를 맞았지만 8회말 대거 4점을 뽑아내며 승부의 종지부를 찍었다.

KT의 이강철 감독은 경기 후 "소형준이 3실점은 했지만, 선발투수로서 제 몫을 다했고 이어 출전한 불펜투수들이 최소 실점으로 막으며 역전의 발판을 놨다"며 투수진을 칭찬했다.

이어 "장성우가 공수에서 제 역할을 했을 뿐만 아니라 특히 결정적인 순간 4타점을 올리며 경기의 흐름을 가져왔다"며 "오늘 경기로 장성우의 타격이 살아나면서 상하위 타선 연결이 더욱 좋아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이강철 감독은 끝으로 "끝까지 집중력을 발휘해준 모든 선수들을 칭찬해주고 싶다"며 "쌀쌀한 날씨에 응원해준 팬들에게 감사하다"고 전했다.

한편 KT는 17일 선발투수로 오드리사머 데스파이네를 내세운다. 반면 키움은 안우진을 선발 마운드에 올린다.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sports@stoo.com]
스투 주요뉴스

가장 많이본 뉴스

실시간 HOT 뉴스

기사 목록

스포츠투데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