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oo.com

검색하기
검색입력

SBS "'운명과 분노' 작가 교체, 불화NO…개인 사정" [공식입장]

기사입력 2018.12.07 11:54 최종수정 2018.12.07 11:54 크게
'운명과 분노' 포스터 / 사진=SBS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호영 기자] '운명과 분노' 강철웅 메인 작가가 조기 교체됐다.

7일 SBS 주말드라마 '운명과 분노' 관계자는 스포츠투데이에 "강철웅 작가 개인사정으로 인해 더 이상 집필을 할 수 없는 상황이 발생했다"며 "이견 차이 혹은 불화로 인한 것이 아닌, 원만한 논의 끝에 교체된 것"이라고 밝혔다.

이로써 '운명과 분노' 1부에서 4부까지 집필한 강철웅 작가의 빈자리는 이제인과 전찬호 작가가 채우게 됐다.
‘운명과 분노’는 운명을 바꾸기 위해 한 남자를 사랑하는 여자와 운명인 줄 알고 그 여자를 사랑하는 남자, 목적을 위해 남자를 차지하려는 여자와 복수심에 차 그 여자를 되찾으려는 남자 등 네 남녀의 엇갈리는 사랑과 분노를 담은 멜로 드라마다. 배우 주상욱 이기우 이민정 소이현 등이 출연한다.


이호영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스투 주요뉴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