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oo.com

검색하기
검색입력

이재명 "부부망신, 진실보다 중요…'혜경궁 김씨 사건'도 송치할 것"

기사입력 2018.11.09 12:07 최종수정 2018.11.09 12:07 크게
이재명 / 사진=티브이데일리 제공

[스포츠투데이 문수연 기자] 이재명 경기지사가 배우 김부선과 김영환 전 경기지사 후보의 불기소 의견 송치에 대한 불만을 드러냈다.

지난 8일 이 지사는 "이른바 '답정너(답은 정해져 있고, 너는 대답만 하면 돼)''. 김영환 김부선 불기소 예측은 어려운 일이 아니었다"면서 불만을 드러냈다.

이어 "김영환 후보가 처벌 걱정 1도 없이 뻔뻔하게 거짓말 할 때, 김영환이 고발했다고 30명 매머드 특별수사팀이 초스피드 구성 될 때, 이재명 엮겠다고 참고인 겁박하는 경찰이 김영환 기부행위(가게 얻어준다 변호사 선임해준다 했다는 김부선 말)는 애써 외면할 때, 양진호 집은 9시에 압수수색하는 경찰이 집으로 7시에 신체수색 한다며 들이닥칠 때 이재명 기소·김영환 김부선 불기소는 이미 정해져 있었다"고 말했다.
또 아내 김혜경 씨가 이른바 '혜경궁 김씨 사건'에 얽힌 것에 대해 아내의 이니셜은 hk가 아니라 hg라며 반론하면서도 "경선 패배자 아내로 남편 대신 경선 승자 문재인 후보님 당선을 위해 혼신을 다 한 김혜경을 '경선 때 문재인 후보 비난했다'는 황당 죄목으로 고발된 트위터 계정 사건(혜경궁김씨 사건이라 하는 건 명예훼손이다). 아마도 경찰은 이 사건도 기소의견 송치할 것이다. 진실보다 이재명 부부 망신주기가 그들에겐 더 중요하기 때문"이라고 덧붙였다.


문수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스투 주요뉴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