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oo.com

검색하기
검색입력

배성우 유륜 발언+손짓에 조인성 "잡혀간다" 제지(라디오스타)

기사입력 2018.09.12 23:50 최종수정 2018.09.12 23:50 크게
'라디오스타' 조인성 배성우 / 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스포츠투데이 이채윤 기자] '라디오스타' 조인성이 배성우를 제지했다.

12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는 '갑옷을 벗고' 특집으로 꾸며져 영화 '안시성' 출연 배우 조인성, 배성우, 박병은, 남주혁이 출연했다.

이날 박병은은 배성우에 대해 "철저한 자기 관리의 신이다"고 말했다.
이에 배성우는 "몸을 만든다기 보다는 나이가 느껴져서 그렇다"고 해명했다. 이어 운동을 하는 이유에 대해 "젊었을 때는 카메라 앞에 서본 적이 없었으니까 상관없었는데 건강을 위해서 하는 거다"고 설명했다.

또 배성우는 "운동을 하는 이유가 유륜이를 끌어 올리기 위해서라는데?"라는 물음에 "이야기를 듣기로는 운동을 하면 약간 밑으로 내려간다고 들었다"며 손을 가슴에 갖다 댔다.

이를 본 조인성은 "손 좀 그만해라. 잡혀간다"며 배성우를 말렸다.

배성우는 "운동을 하면 유륜이 돌출 안 된다고 하는데 그걸 위해서 하는 것은 아니다"라며 "내 륜은 내가 알아서 다스리도록 하겠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채윤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스투 주요뉴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