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oo.com

검색하기
검색입력

길 득남설, 혼인신고 6개월만 아내 출산? 결혼설 부인에도 또

기사입력 2018.09.12 15:43 최종수정 2018.09.12 15:43 크게


[스포츠투데이 추승현 기자] 힙합듀오 리쌍 출신 길이 득남설에 휩싸였다.

11일 한 매체는 혼인신고 6개월 만에 득남했다고 보도했다. 또 길의 아내가 서울 영등포 모처에서 아들을 낳았고, 산모와 아이는 모두 건강하다고 전했다.

앞서 지난 5월에는 길이 3월에 9세 연하의 여성과 혼인신고를 마치고 법적 부부가 됐다는 결혼설이 제기됐고, 길 측 관계자는 "전혀 사실무근이자 근거 없는 이야기"라며 "추측성 보도를 자제해 주실 것을 정중하게 부탁드린다"고 밝힌 바 있다.
하지만 이번에는 득남설이 제기돼 한 차례 부인한 결혼설이 사실이었는지, 앞으로 길이 직접 자신의 근황을 전할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추승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스투 주요뉴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