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oo.com

검색하기
검색입력

손흥민, 부폰을 넘어라…토트넘, 유벤투스와 UCL 16강 1차전

기사입력 2018.02.13 09:16 최종수정 2018.02.13 09:16 크게
손흥민 / 사진=토트넘 SNS 캡처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손세이셔널' 손흥민(토트넘)이 유벤투스의 철벽 수비를 뚫고 잔루이지 부폰과 마주할 수 있을까.

토트넘은 14일(한국시간) 이탈리아 토리노 알리안츠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2017-2018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16강 1차전에서 유벤투스와 격돌한다.

두 팀의 객관적인 전력을 비교했을 때 유벤투스의 우세를 점치는 이들이 더 많다. 유벤투스는 이탈리아 세리에A를 6년 연속 제패한 팀인데다 현재도 나폴리에 이어 2위에 올라 있다. 승점 차는 단 1점밖에 나지 않는다. 게다가 최근 15경기에서 단 1실점밖에 허용하지 않았을 정도로 강력한 수비를 자랑한다. 알렉스 산드루, 지오르지오 키엘리니, 다니엘레 루가니 등 여러 빅클럽이 노리는 최고의 수비수들과 '끝판왕' 골키퍼 부폰이 골문을 단단히 걸어 잠그고 있다. 유벤투스에서 뛰었던 토트넘의 공격수 페르난도 요렌테는 "유벤투스의 수비진은 환상적"이라며 "유벤투스를 상대로 득점하는 것은 쉬운 일이 아니다"고 평했다.
그러나 토트넘도 만만한 상대는 아니다. 세계 최고의 명문 클럽 중 하나인 레알 마드리드를 제치고 챔피언스리그 조별 예선을 1위로 통과했다. 최근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리버풀, 아스날과의 3연전에서 2승 1무로 만족할만한 결과를 얻었고, 올해 치른 10경기에선 단 한 번도 패배하지 않았다. 해리 케인, 손흥민, 델레 알리, 크리스티안 에릭센 등이 고른 활약을 보여주고 있는 것 또한 쉽지 않은 승부를 예상하게 한다. 국내 팬들은 손흥민이 유벤투스, 그리고 부폰을 상대로 골을 터뜨리는 장면을 기대하고 있다. 손흥민이 유벤투스의 '벽'을 넘어 통쾌한 한 방을 성공시킬 수 있을지 14일 새벽 확인할 수 있다.

한편 토트넘과 유벤투스의 챔피언스리그 16강 1차전 경기는 14일 오전 4시35분 스포티비 온(SPOTV ON)과 스포티비(SPOTV)에서 생중계된다. 온라인 시청은 스포티비 나우(SPOTV NOW)를 통해 가능하다.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스투 주요뉴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