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oo.com

검색하기
검색입력

'신과함께' 하정우 "이정재 별명 '염라언니', 굉장히 청순해"

기사입력 2017.11.14 11:26 최종수정 2017.11.14 11:26 크게


[스포츠투데이 이채윤 기자] '신과함께' 하정우가 이정재 별명에 대해 언급했다.

14일 서울 광진구 자양동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영화 '신과 함께 ' 제작보고회가 열린 가운데 하정우, 차태현, 주지훈, 김향기, 이정재, 김용화 감독이 참석했다.

이날 하정우는 "염라대왕 역의 이정재 헤어스타일이 굉장히 청순했다. 그래서 모든 스태프들과 배우들이 '염라 언니'라고 불렀다"고 말했다.
이어 "분장실 들어가면 가발부터 쓴다. 머리를 손질하고 메이크업을 받는데 그 뒷모습을 보면 영락없는 청순한 언니의 느낌이었다. 그 뒤로 '염라 언니'라고 불렀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신과 함께'는 저승에 온 망자가 그를 안내하는 저승 삼차사와 함께 49일 동안 7개의 지옥에서 재판을 받으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 오는 12월 20일 개봉.


이채윤 기자 ent@stoo.com
사진=방규현 기자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프리미엄 인기정보

오늘의 정보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