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oo.com

검색하기
검색입력

한서희 "가수 그딴거 안한다 선언하고 잠수탈래" 심경 토로

기사입력 2017.11.14 07:51 최종수정 2017.11.14 07:51 크게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아이돌 지망생 한서희가 트렌스젠더에 대한 부정적 관련 발언으로 화제가 되자 괴로움 심정을 토로했다.

한서희는 13일 자신의 SNS에 한 남성과 대화를 나눈 메신저 메시지를 캡처한 것이다. 문자 메시지 속 한서희는 "외국에서는 정치 성향도 트위터에 올리고 그러는데 한국에서는 뭔 마란하면 난리가 나네요"라며 날을 세웠다.

이어 한서희는 "그냥 인스타 탈퇴하고 가수 그딴거 안한다고 선언하고 잠수타고 싶어요 사람들 관심 이제 그만 받고 싶다구요"라며 괴로움을 토로했다.
이후 한서희는 해당 게시글을 삭제한 뒤 "그냥 잘래"라는 글과 함께 꽃꽂이를 하는 사진 한 장을 게시했다.

한편 한서희는 4차례에 걸쳐 대마 총 9g을 구매하고, 7차례 말아 피우는 담배 형태 또는 액상으로 흡연한 혐의로 재판을 받았다.


이소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프리미엄 인기정보

오늘의 정보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