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oo.com

검색하기
검색입력

김우빈 진단 받은 비인두암, 증상과 예방법은?

기사입력 2017.05.25 09:07 최종수정 2017.05.25 09:07 크게
'비인두암 진단' 김우빈 / 사진=스포츠투데이 DB

[스포츠투데이 박혜미 기자] 배우 김우빈이 비인두암 판정을 받은 가운데 비인두암에 대한 궁금증이 높아지고 있다.

지난 24일 소속사 sidusHQ는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김우빈이 최근 여러 스케줄을 소화하던 중 얼마 전 몸에 이상 증후를 느껴 병원에 방문했고, 비인두암이라는 진단을 받았다"라며 "다행히 치료가 늦지 않은 상태고 이에 따라 현재 약물치료와 방사선치료를 시작했다"고 밝혀 모두를 놀라게 했다.

비인두암이란 콧속 인두 가장 윗부분에 생기는 종양으로, 중이염 같은 귀 먹먹함 등 증상이 나타나 감기로 오해하기 쉽다. 비인두암이 진행해 뇌 쪽을 침범하면 뇌신경마비를 일으킬 수 있다.
그렇다면 예방법은 없을까. 비인두암 역시 다른 암과 마찬가지로 조기 발견이 중요하므로 지속적으로 생기는 한쪽 코막힘 귀 먹먹함(이충만감) 등의 증상이 있을 때는 세침흡인검사 및 코 내시경을 시행하여 조기 진단을 위해 노력해야 한다.

또한 암의 국소침범이나 전신전이가 있기 전에 치료하여 치료 결과를 향상시키는 것도 중요하다. 비인두암의 발생이 바이러스 및 불결한 위생이나 음식 등과 연관되었을 가능성이 보고되어 있으므로 평소 개인 위생관리를 철저히 하고 신선한 과일과 채소를 섭취하는 것이 도움된다.


박혜미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스투 주요뉴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