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oo.com

검색하기
검색입력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 조이 첫연기 어땠나, 이현우와 운명같은 첫만남

기사입력 2017.03.20 23:22 최종수정 2017.03.20 23:22 크게


[스포츠투데이 오효진 기자]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 조이 이현우 운명적인 첫 만남을 가졌다.

20일 첫 방송된 tvN 새 월화드라마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극본 김경민·연출 김진민)에서 윤소림(조이)이 밝고 긍정적인 특유 성격을 뽐내며 첫 등장했다.

이날 윤소림은 가게를 하며 자신을 키우는 할머니를 위해 배달을 해주는 것은 물론 버스에서 만난 할머니가 팔다 남은 야채까지 구입하는 등 발랄하고 해맑은 여고생으로 등장해 강한 인상을 남겼다.
반면 강한결(이현우)은 음악에서 만큼은 천재적인 면모를 보이지만 유난히 귀가 민감하다는 것과 함께 음악에서 만큼은 빈틈하나 없는 모습을 보였다.

특히 윤소림 강한결은 버스에서 각각 자신이 좋아하는 크루드플레이 구호를, 귀를 사로잡는 목소리로 강렬한 첫 만남을 가졌다. 또 강한결은 우산 없이 발을 동동 굴리는 윤소림에게 우산을 건넨 뒤 사라져 두 사람의 인연이 한층 깊어질 것임을 암시했다.

이와 함께 윤소림이 크루드플레이를 팬이라는 사실과 함께 강한결은 크루드플레이의 숨겨진 멤버K라는 사실이 밝혀지며 향후 전개에 대한 궁금증을 모았다.

오효진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프리미엄 인기정보

오늘의 정보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