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스포츠
포토
스투툰
최신기사 ▽
'마이네임' 박희순 "세계 3위 예상 못해, 신선한 충격" [인터뷰 스포일러]
작성 : 2021년 10월 22일(금) 15:08 가+가-

마이네임 박희순 / 사진=넷플릭스 제공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마이네임' 박희순이 작품 인기에 대한 소감을 전했다.

배우 박희순은 22일 오후 스포츠투데이에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마이네임'(극본 김바다·연출 김진민) 공개 기념 인터뷰를 화상으로 진행했다.

'마이 네임'은 아버지를 죽인 범인을 찾기 위해 조직에 들어간 지우(한소희)가 새로운 이름으로 경찰에 잠입한 후 마주하는 냉혹한 진실과 복수를 그린 넷플릭스 시리즈다. 박희순은 극중 갖은 수단과 방법을 동원해 지우를 언더커버로 만들어 주는 국대 최대 마약 조직 동천파의 보스 최무진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다.

'마이네임'은 넷플릭스 전 세계 TV프로그램 3위에 오르는 등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이에 대해 박희순은 "이런 순위를 실감하지 못하겠다. 막연하게 이런 수치를 보니까 신기하기도 하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오징어 게임'이 공개된 후 엄청난 인기를 끌지 않았냐. 그때 황동혁 감독님에게 축하한다고 문자를 보냈다. 그러니 감독님이 '길을 잘 닦아 놓을 거다. '마이네임'도 잘 될 것'이라고 답하셨다. 그런데 정말 우리도 이렇게 될 거라고 생각하지 못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과거 '강남스타일'이 선풍적인 인기를 끌지 않았냐. 이런 현상이지 않을까 싶기도 하다. 그래도 우리가 3위까지 올라간 걸 보고 신선한 충격을 받았다"고 덧붙였다.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ent@stoo.com]
스투 주요뉴스

기사 목록

스포츠투데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