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스포츠
포토
스투툰
최신기사 ▽
'라스' 양효진 "올림픽 한일전 부담, 지면 한국 못 돌아간다고" [TV캡처]
작성 : 2021년 09월 22일(수) 23:04 가+가-

라디오스타 / 사진=MBC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라스' 배구선수들이 한일전을 회상했다.

22일 밤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는 배구선수 김연경, 김수지, 양효진, 박정아, 표승주, 정지윤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선수들은 2020 도쿄올림픽 한일전을 회상했다. 양효진은 "한일전은 국민들이 관심을 많이 가진다. 또 주말 저녁 황금 시간대에 경기를 한다는 얘기를 들었다. 치맥에 한일전 많이 보실 텐데 걱정됐다"고 말했다.

이어 "우리 끼리도 지면 한국 못 돌아간다. 수영해서 돌아가야 된다고 말했다. 부담감도 있었다"고 설명했다.

한일전에서 박정아의 활약이 컸다. 특히 박정아는 '클러치 박'이라고 불릴 정도로 중요한 순간에 활약했다고. 박정아는 "클러치가 중요한 순간에 득점하는 거였다. 예전에는 잘 못하다가 마지막에만 잘한다는 놀림거리였다. 이번에는 득점이 잘됐다"고 했다.

그러면서 "한일전 5세트 마지막 순간 정신이 너무 없어서 점수도 제대로 못봤다"고 전했다.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ent@stoo.com]
스투 주요뉴스

기사 목록

스포츠투데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