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스포츠
포토
스투툰
최신기사 ▽
김하성, SF전 1안타 1볼넷…SD는 2연패 탈출
작성 : 2021년 04월 07일(수) 14:07 가+가-

김하성 / 사진=Gettyimages 제공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김하성(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이 내야 안타에 이어 첫 득점까지 성공시켜 팀의 승리에 기여했다.

김하성은 7일(한국시각)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 펫코파크에서 열린 2021 메이저리그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와 홈경기에 7번 타자 겸 유격수로 선발 출장해 2타수 1안타 1볼넷을 기록했다.

이날 안타 하나를 추가한 김하성의 시즌 타율은 0.273으로 소폭 상승했다.

김하성은 전날 내야수 페르난도 타티스 주니어가 왼쪽 어깨 탈구 증세로 열흘짜리 부상자 명단(IL)에 등재되면서 출전 기회를 얻었다.

김하성은 2회말 1사 2루 상황에서 첫 번째 타석에 들어서 2루수 깊숙한 곳 내야 안타를 쳐 1, 3루 기회를 만들었다. 그러나 후속타 불발로 홈을 밟진 못했다.

4회 3루수 땅볼로 물러난 김하성은 팀이 1-1로 맞선 7회말 1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볼넷을 골라 다시 한 번 1루를 밟았다. 후속 빅토르 카라티니가 우측 담장 넘어가는 투런 홈런을 쏘아 올리며 김하성은 득점에 성공했다.

샌디에이고는 샌프란시스코에 3-1로 역전승했다. 이로써 2연패를 탈출한 샌디에이고는 시즌 4승2패를 기록했다.

한편 샌디에이고의 선발투수 다르빗슈 유는 6이닝 3피안타(1피홈런) 7탈삼진 1볼넷 1실점 호투를 펼치고도 타선의 도움을 받지 못해 승패 없이 물러났다.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sports@stoo.com]
스투 주요뉴스

가장 많이본 뉴스

실시간 HOT 뉴스

기사 목록

스포츠투데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