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스포츠
포토
스투툰
최신기사 ▽
코로나19 확진자 발생한 V-리그 남자부, 2주간 일정 중단
작성 : 2021년 02월 23일(화) 09:44 가+가-

사진=DB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V-리그 남자부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한 가운데, 2주 동안 일정이 중단된다.

한국배구연맹은 23일 "어제(22일) KB손해보험 배구단 소속 선수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연맹 대응 매뉴얼에 따라 V-리그 남자부 경기를 2주 동안 잠정 중단키로 결정했다"며 "또한 리그 재개여부 및 일정에 대해서는 확진자 규모에 따라 추후 공지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KB손해보험은 22일 오후 소속 선수의 코로나19 확진 소식을 밝힌 바 있다. 해당 선수는 22일 오전에 고열 증세를 느낀 뒤 선별진료소에서 코로나19 검사를 진행했고, 오후 늦게 양성 반응을 드러냈다.

이에 한국배구연맹은 V-리그 남자부 일정을 2주간 중단하기로 결정했다.

한국배구연맹은 "이로써 해당 선수가 최근 출전한 21일 KB손해보험과 OK금융그룹 경기에 참석한 모든 관계자들은 즉시 코로나 검사를 받을 계획이며, 방역당국의 밀접 접촉자 분류에 따라 2차적으로 추가 검사가 진행 될 예정"이라고 전했다.

한편, 여자부 V-리그는 23일 진행할 전문위원, 심판진, 기록원 등 관계자들의 코로나 검사 결과에 따라 추가 확진자가 발생하지 않으면 일정대로 정상 진행된다.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sports@stoo.com]
스투 주요뉴스

가장 많이본 뉴스

실시간 HOT 뉴스

기사 목록

스포츠투데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