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스포츠
포토
스투툰
최신기사 ▽
'손흥민 침묵' 토트넘, 웨스트햄에 1-2 패배
작성 : 2021년 02월 21일(일) 22:54 가+가-

손흥민 / 사진=Gettyimages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토트넘이 웨스트햄에 패배의 쓴맛을 봤다.

토트넘은 21일(한국시각) 영국 런던의 런던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2021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25라운드 웨스트햄과의 원정경기에서 1-2로 졌다.

토트넘은 10승6무8패(승점 36)를 기록하며 리그 9위에 머물렀다. 웨스트햄은 13승6무6패(승점 45)로 4위에 자리했다.

토트넘의 손흥민은 선발 출전해 풀타임을 소화했지만, 공격포인트를 기록하지 못했다.

이날 토트넘은 해리 케인을 최전방에, 손흥민과 루카스 모우라, 에릭 라멜라를 2선에 배치했다. 탕귀 은돔벨레와 피에르-에밀 호이비에르가 중원을 지켰고, 세르히오 레길론, 에릭 다이어, 다빈손 산체스, 자펫 탕강가가 포백을 구성했다. 골문은 위고 요리스가 지켰다.

웨스트햄은 경기 시작 5분 만에 토트넘의 골망을 흔들었다. 전반 5분 제러드 보웬의 크로스를 미카일 안토니오가 슈팅으로 연결했다. 첫 슈팅은 요리스의 선방에 막혔지만, 안토니오는 튕겨 나온 공을 재차 밀어 넣으며 선제골을 터뜨렸다.

토트넘은 전반 12분 케인의 슈팅으로 응수했지만, 공은 골대 바깥을 향했다. 이후에는 웨스트햄의 밀집 수비에 막혀 좀처럼 공격의 활로를 뚫지 못했다.

오히려 웨스트햄이 추가골 기회를 잡았다. 전반 37분 코너킥 상황에서 크레익 도슨이 헤더슛을 시도한 것이 요리스의 선방에 막혔다. 한숨을 돌린 토트넘은 전반 42분 라멜라, 추가시간 케인이 연달아 슈팅을 시도했지만 득점으로 연결시키진 못했다. 전반전은 웨스트햄이 1-0으로 앞선 채 종료됐다.

기분 좋게 전반전을 마친 웨스트햄은 후반 초반 다시 한 번 공세에 나섰다. 후반 3분 역습 상황에서 제시 린가드가 추가골을 터뜨리며 2-0을 만들었다.

다급해진 토트넘은 더욱 거센 공세를 펼쳤다. 후반 13분 케인의 프리킥 슈팅이 골대를 살짝 벗어났다. 19분에는 가레스 베일의 코너킥을 모우라가 머리로 받어넣으며 만회골을 터뜨렸다.

토트넘의 공세는 계속됐다. 후반 27분 케인의 슈팅이 골대를 살짝 벗어났다. 33분에는 베일의 슈팅이 골대를 강타했다. 후반 추가시간에는 페널티 박스 안 혼전 상황에서 웨스트햄 수비수가 걷어내려던 공이 손흥민을 맞고 골대를 향했지만, 아쉽게 골대를 맞고 나왔다. 결국 동점골은 나오지 않았고 경기는 웨스트햄의 승리로 종료됐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스투 주요뉴스

가장 많이본 뉴스

실시간 HOT 뉴스

기사 목록

스포츠투데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