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스포츠
포토
스투툰
최신기사 ▽
'최은실 22점' 우리은행, 신한은행에 역전승
작성 : 2021년 01월 14일(목) 20:59 가+가-

사진=WKBL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우리은행이 신한은행을 꺾고 2연승을 달렸다.

우리은행은 14일 인천 도원체육관에서 열린 KB국민은행 Liiv M 2020-2021 여자프로농구 신한은행과의 원정경기에서 64-61로 승리했다.

2연승을 달린 우리은행은 15승5패를 기록하며 2위를 유지했다. 신한은행은 10승9패로 공동 3위에 자리했다.

최은실은 22득점으로 최다 득점을 기록했다. 박혜진은 18득점, 김소니아는 15득점 11리바운드로 힘을 보탰다.

신한은행에서는 김단비가 19득점, 한채진이 17득점을 기록했지만 패배를 막기에는 역부족이었다.

기선을 제압한 팀은 신한은행이었다. 1쿼터부터 외곽포가 폭발하며 28-16으로 앞서 나갔다.

하지만 2쿼터부터 우리은행의 반격이 시작됐다. 최은실의 외곽포와 김소니아의 골밑 득점으로 분위기를 바꿨다. 반면 신한은행은 1쿼터와 달리 공격에 어려움을 겪었다. 2쿼터가 끝났을 때 신한은행은 40-38로 단 2점 리드하고 있었다.

분위기를 바꾼 우리은행은 3쿼터 들어서도 상승세를 이어갔다. 최은실과 김소니아가 차곡차곡 점수를 쌓으며 역전에 성공했다. 반면 신한은행은 3쿼터 단 8점에 그치며 스르로 무너졌다. 3쿼터는 우리은행이 52-48로 앞선 채 끝났다.

승부처가 된 4쿼터. 우리은행이 도망가면 신한은행이 추격하는 양상의 경기가 펼쳐졌다. 그러나 마지막 집중력에서 앞선 팀은 우리카드였다. 신한은행의 막판 반격을 저지한 우리은행의 64-61로 경기를 마무리 지었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스투 주요뉴스

가장 많이본 뉴스

실시간 HOT 뉴스

기사 목록

스포츠투데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