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스포츠
포토
스투툰
최신기사 ▽
김태원 "故 김재기, 새벽에 3만 5000원 빌려달라 요청 후 교통사고"(TV는사랑을싣고)[TV캡처]
작성 : 2021년 01월 13일(수) 21:02 가+가-

김태원 TV는사랑을싣고 / 사진=KBS2 TV는 사랑을 싣고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TV는 사랑을 싣고' 가수 김태원이 3대 보컬이었던 故 김재기를 떠올렸다.

13일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TV는 사랑을 싣고'에서는 성대 결절로 음악계를 떠난 비운의 보컬 김기연을 찾는 부활의 리더 김태원의 이야기가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김태원은 부활 6집의 노래를 부른 6대 보컬리스트 김가연과의 사연을 전했다.

1대 보컬 김종서를 시작으로 이승철, 박완규, 정동하까지 당대 최고의 가수와 명곡을 낳은 부활. 10명의 보컬 중 가장 기억에 남는 보컬에 대해 김태원은 "첫 번째로 3대 보컬 故 김재기가 생각난다. 저와 정말 잘 통했다"며 "그 친구가 내게 가난을 이겨내게 해달라 부탁했다. 나는 너로 인해 부활이 부활하게 해달라 했다"고 말했다.

이어 "김재기가 어느날 갑자기 자기 차가 견인됐다고 3만 5000원을 빌려달라고 새벽 1시에 전화가 왔다. 제가 너무 가난했다. 갑자기 새벽 1시에 3만 5000원을 구할 수가 없었다. 그 친구가 다른 친구에게 돈을 빌려 차를 찾아 오다가 교통사고로 세상을 떠났다. 제가 빌려줬다면 운명이 바뀔 수도 있었다"고 말해 시청자들의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당시 장례식장에서 김재기의 부친이 동생 김재희를 추천했다고. 이에 김태원은 "컬러가 똑같았다. 노래를 해보지 않아 야성의 매력이 있었다"며 "제가 책임감을 더 크게 가져야 했다. 동생에게 나눠줘야 한다는 김재기와의 약속을 지키려 했다. 이후 3집이 130만 장이 팔리며 성공했다"고 전했다.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ent@stoo.com]
스투 주요뉴스

가장 많이본 뉴스

실시간 HOT 뉴스

기사 목록

스포츠투데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