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스포츠
포토
스투툰
최신기사 ▽
'스위트홈' 박규영 "괴물 된다면? 사람 앞에서 우는 눈물 괴물" [인터뷰 스포일러]
작성 : 2021년 01월 04일(월) 16:21 가+가-

박규영 / 사진=사람엔터테인먼트 제공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스위트홈' 박규영이 괴물이 된다면 '눈물 괴물'이 될 것 같다고 설명했다.

4일 배우 박규영은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스위트홈'(극본 홍소리·연출 이응복) 관련 인터뷰를 화상으로 진행했다.

'스위트홈'은 은둔형 외톨이 고등학생 현수가 가족을 잃고 이사간 아파트에서 겪는 기괴하고도 충격적인 이야기를 그린다. 극 중 박규영은 베이시스트 윤지수 역을 맡았다. 윤지수는 슬픈 과거를 숨기고 있으면서 겉으로는 누구보다 씩씩하고 털털한 인물이다.

이날 박규영은 윤지수라는 캐릭터와 자신의 싱크로율을 설명했다. 그는 "외적이고 일상적인 부분은 다르지만 내면적인 부분이 비슷하다고 생각했다. 자신의 여린 부분, 슬픔을 드러내는 것보다 강한 모습을 보이고 싶어하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스위트홈'에서는 인간의 욕망으로 점철된 괴물들이 즐비한다. 여린 마음을 감추며 지내온 그는 괴물이 된다면 자신의 모든 감정을 드러내 보고 싶다고 밝혔다. 박규영은 "윤지수이자 박규영으로서 괴물이 된다면 여린 모습을 보여주고 싶은 욕망을 가진 괴물이 될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사람 앞에서 울어보기도 하는 눈물 괴물일 것 같다. 아마 물을 몰고 다니는 괴물이지 않을까"라고 덧붙였다.

또한 박규영은 윤지수를 통해 강인한 모습을 어필하고 싶었다고 밝혔다. 그는 "지수를 통해 강하고 걸크러시한 모습이 보여지면 좋겠다고 생각했다. '멋진 언니'로 보이고 싶다"고 전했다.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ent@stoo.com]
스투 주요뉴스

기사 목록

스포츠투데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