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스포츠
포토
스투툰
최신기사 ▽
공유 "'커피프린스' 출연 당시 배우로서 사춘기, 보여주겠다는 마음 컸다"(다큐플렉스) [텔리뷰]
작성 : 2020년 09월 25일(금) 07:00 가+가-

공유, 윤은혜 / 사진=MBC 다큐플렉스-청츈다큐 다시스물-커피프린스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배우 공유가 '커피프린스 1호점' 출연 당시 배우로서 겪는 사춘기였다고 밝혔다.

24일 방송된 'MBC 다큐플렉스 '청춘다큐 다시스물 – 커피프린스 편'에서는 13년 전 드라마 '커피프린스 1호점' 출연진들을 인터뷰했다.

이날 윤은혜, 공유는 '커피프린스 1호점'을 촬영했던 홍대 카페에 도착했다.

두 사람에게 제작진은 13년 전 '커피프린스'에서 방영됐던 키스신을 보여줬다. 윤은혜는 "이러실 줄 알았다. 이때만 살짝 눈 감으려고 한다"면서 부끄러워 했다.

공유는 "이윤정 감독님이 이 신 촬영하고 좋아했던 기억이 난다. 와서 되게 예쁘다는 표정으로 머리를 쓰다듬어줬던 기억이 난다"고 돌이켰다.

처음부터 공유는 '커피프린스 1호점' 출연을 반기지 않았다고. 공유는 "당시 배우로서 겪는 사춘기였다. 제 색깔을 내면서 성취감을 느끼고 싶었지만 주변 분위기는 달랐다. '너 이거 꼭 해야 돼. 이걸 해야 스타가 될 수 있어. 그래야 광고도 찍을 수 있고 첫 번째 주인공을 할 수 있어' 했다"고 털어놨다.

공유는 "속으로는 잠깐만 기다려 봐. 내가 보여줄게. 내가 기회가 없을 뿐이야. 이런 마음이 컸다"고 털어놨다.

윤은혜는 "'커피프린스' 이후로 가수 출신 연기자라는 말을 안 듣게 됐다. 연기자로서 인정받은 작품"이라며 애정을 표했다.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ent@stoo.com]
스투 주요뉴스

가장 많이본 뉴스

실시간 HOT 뉴스

기사 목록

스포츠투데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