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스포츠
포토
스투툰
최신기사 ▽
노주현, 짝꿍 영탁 탈락에 아쉬움…선우용녀 "노래가 슬퍼"(사랑의콜센타) [TV캡처]
작성 : 2020년 09월 24일(목) 22:45 가+가-

선우용녀 영탁 노주현 / 사진=TV조선 사랑의 콜센타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사랑의 콜센타' 영탁이 '동행'을 열창했지만 아쉽게 탈락한 가운데 그의 짝꿍이었던 노주현이 아쉬움을 드러냈다.

24일 방송된 TV조선 예능프로그램 '신청곡을 불러드립니다 - 사랑의 콜센타'(이하 '사랑의 콜센타')는 배우 김영옥, 백일섭, 선우용여, 임현식, 노주현, 가수 혜은이와 함께하는 '미리 보는 추석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날 가장 먼저 장민호, 영탁이 노래 대결을 펼쳤다. 무대에서 장민호는 '오늘이 젊은 날', 영탁은 '동행'을 열창했다.

장민호는 4:2로 영탁을 누르고 결승에 진출했다. 장민호를 투표한 선우용녀는 "장민호가 선곡을 잘했다. 장민호가 날 젊게 봐 준 느낌"이라고 말했다.

이어 "영탁은 날 너무 슬프게 했다. 명절에 날 눈물나게 했다"며 영탁을 선택하지 않은 이유를 밝혔다.

이에 영탁은 "'동행'은 저희 아버지가 어머니께 많이 불러드리던 노래"라며 "이제 아버지가 노래를 못 부르셔서 아버님 대신 어머님을 위해 불러드린 것"이라고 설명했다.

영탁의 짝꿍이었던 노주현은 "떨어졌는데 이야기할 기회가 있었겠냐"며 아쉬움을 드러냈다.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ent@stoo.com]
스투 주요뉴스

가장 많이본 뉴스

실시간 HOT 뉴스

기사 목록

스포츠투데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