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스포츠
포토
스투툰
최신기사 ▽
지코, '뉴스투데이' 깜짝 출연…'섬머 헤이트' 챌린지→청소년 격려 [종합]
작성 : 2020년 07월 01일(수) 07:45 가+가-

지코 / 사진=MBC 뉴스투데이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가수 지코가 '뉴스투데이'에 깜짝 출연해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청소년들을 격려하는 등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1일 오전 방송된 MBC 시사프로그램 '뉴스투데이'에서는 지코가 깜짝 출연해 김가영 기상캐스터와 함께 날씨 정보를 전했다.

이날 단정한 수트 차림으로 등장한 지코는 자신을“MBC 일일 기상캐스터 지코다"라고 소개했다. 그는 “오늘 신곡이 나온다. 제목이 ‘섬머 헤이트(Summer Hate)’인데, 마침 이 노래가 날씨와 관련된 주제를 담은 노래여서 일기 예보를 직접 전달해 보면 어떨까 하는 생각에 오게 됐다”고 기상캐스터에 도전하게 된 이유를 밝혔다.

이어 지코는 "오늘도 구름이 조금 끼는 날씨가 되겠고, 기온도 서울 26도로 아주 덥진 않겠다"며 능수능란한 설명으로 기상캐스터로서의 성공적인 활약을 펼쳤다.

특히 지코는 김가영 기상캐스터와 함께 신곡 '섬머 헤이트'에 맞춰 흥겨운 동작의 댄스 챌린지를 공개하기도 했다.

이후 지코는 뉴스 인터뷰를 진행했다. 그는 기상캐스터로 나선 소감으로 "화면에 나오는 제 모습이 신기했다. 김가영 기상캐스터가 많이 도와주셨다"고 밝혔다. 앞서 김가영 기상캐스터는 지코의 '아무노래' 챌린지에 참여하며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지코는 뉴스를 많이 보냐는 질문에 "스포츠를 제외하고는 고루 챙겨보는 편이다. 모든 분야가 조금 다른 듯 보여도 서로 상반되는 부분이 있다. 빠르게 진행되는 사회현상을 지켜보려고 노력하고 있다"고 전했다.

지코는 코로나19와 대중 예술에 대해 "현재 모든 업계가 이번 코로나19로 인해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걸로 알고 있다"며 "사람들이 많이 밀집될 수 있는 콘서트와 페스티벌 같은 경우는 진행하기 어려운 상황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때문에 관객들을 직접 마주하지 않아도 즐거움을 줄 수 있는 대체 콘텐츠들이 제공되고 있고, 이와 관련해서 성공적인 케이스도 늘어나고 있어서 코로나 종식 이후에도 계속 이어질 새로운 형태의 플랫폼이 되지 않을까 기대하고 있다"고 전했다.

지코 / 사진=MBC 뉴스투데이


특히 지코는 MBC 예능프로그램 '놀면 뭐하니?'의 방구석 콘서트를 통해 언택트 공연을 펼친 것과 관련해 "미미한 재능으로 누군가에게 일말의 즐거움을 줄 수 있다는 사실에 즐거움을 가지고 임했던 것 같다"고 밝혔다.

그런가 하면 지코는 작사와 관련해 "동종 업계에서는 '그분이 오셨다'라는 말을 쓴다. 의자에 앉아서 멍을 때리고 있다가 그분이 오시는 경우가 있다. 그러면 그걸 그대로 쓴다"면서 "그런 게 없으면 짜내야할 때가 있다"고 털어놨다.

지코는 "요즘엔 책을 많이 읽지는 않지만, 한참 가사를 쓰고 창작활동을 하면서 스스로 연구를 많이 해야겠다고 다짐했던 적이 있다. 그때 독서를 많이 했다"고 밝혔다.

지코는 청소년 팬들에게 조언도 건넸다. 그는 "모두에게 시간은 공평하게 소중하다. 그런데 이번 코로나 사태로 인해서 어쩌면 인생에서 가장 소중할 수 있는 학창시절 1년 중 절반을 정체된 시간으로 흘려보내 안타깝다"며 "친구들과 놀지도 못하고 무더운 날 마스크를 쓰고 단체 활동을 해야하는데 어려운 시기를 함께 극복해 나갔으면 한다. 다들 좋은 날이 올 테니까 잘 이겨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ent@stoo.com]
스투 주요뉴스

가장 많이본 뉴스

실시간 HOT 뉴스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