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스포츠
포토
스투툰
최신기사 ▽
김상혁, 이혼→각종 추측성 루머로 몸살 '지나친 사생활 간섭' [ST이슈]
작성 : 2020년 04월 08일(수) 17:20 가+가-

김상혁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클릭비 출신 김상혁과 쇼핑몰 CEO 송다예가 이혼 소식을 전한 가운데, 이를 둘러싼 각종 추측성 루머들이 확산되며 몸살을 앓고 있다.

7일 김상혁과 송다예가 이혼 조정 절차를 밟고 있다는 사실이 보도됐다. 이에 김상혁 역시 자신의 SNS를 통해 "부족한 두 사람이 만나 잘 살아보려고 애썼다. 서로의 상처를 보듬으며 잘 살았어야 하는데, 행복한 모습 보여드리지 못해 죄송하다. 이런 소식을 전하게 돼 죄송하고 힘들다"며 이혼을 공식화했다.

김상혁 소속사 코엔스타즈 또한 "김상혁이 배우자와 견해의 차를 극복하지 못하고 신중한 고민 끝에 이혼을 위한 조정 절차를 밟게 됐다"고 알렸다.

8일 김상혁은 본인이 진행하는 SBS 라디오 러브FM '김상혁, 딘딘의 오빠네 라디오'를 통해 속내를 밝히기도 했다. 그는 "남들처럼 평범하게 사는 것이 얼마나 소중한지 이제야 알 것 같다"며 "남편으로서 모든 부분에서 더 노력했어야 했는데, 그러지 못한 제 불찰인 것 같다. 안 좋은 소식 전해드려서 정말 죄송하다"고 전했다.

김상혁 송다예 / 사진=김상혁 SNS


김상혁과 송다예는 지난해 4월 7일 1년간의 교제 끝에 부부의 연을 맺었다. 두 사람은 SNS를 통해 달콤한 일상을 전했을 뿐만 아니라 TV조선 '아내의 맛'에 출연해 결혼식 등을 공개하기도 했다. 이후에도 김상혁은 각종 예능프로그램에 출연해 송다예를 향한 애정을 표현했다.

때문에 두 사람이 결혼 1년 만에 전한 파경 소식은 대중에 충격을 안기기 충분했다. 이어 두 사람의 파경을 둘러싼 각종 추측이 쏟아졌다. 일각에서는 결혼식 당시 송다예 얼굴에 멍이 들었던 일화를 언급하며 김상혁의 폭력 가능성을 제기하기도 했다. 뿐만 아니라 응급실, 경찰서 등에서 두 사람을 목격했다는 주장도 등장했다.

문제는 이러한 근거 없는 추측이 사실인 것처럼 걷잡을 수 없이 퍼지고 있다는 점이다. 이를 예상한 듯 소속사는 앞서 이혼 소식을 전하며 자극성 보도와 추측성 루머를 자제해 달라고 강조했다.

하지만 루머는 끝이 없었다. 결국 김상혁 측은 다시 한번 "김상혁이 송다예를 폭행해서 이혼했다는 내용은 사실이 아니다. 이혼 사유는 성격 차이"라고 호소했다. 이어 "계속된 루머에 대해 법적 대응도 논의 중"이라고 밝혔다.

다수의 대중은 이를 두고 '지나친 사생활 간섭'이라고 지적했다. 연예인의 이혼 소식이기에 구설이 뒤따르는 것은 어쩔 수 없지만, 이혼 자체도 두 사람만의 사생활인데 그 이유까지 파헤치며 억측하는 것은 과하다는 주장이다.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ent@stoo.com]
스투 주요뉴스

가장 많이본 뉴스

실시간 HOT 뉴스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