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스포츠
포토
스투툰
최신기사 ▽
'부부의 세계' 김희애 향한 불륜녀 한소희 도발 "유부남과 만나는 중" [텔리뷰]
작성 : 2020년 03월 29일(일) 07:00 가+가-

김희애, 한소희 / 사진=JTBC 부부의 세계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부부의 세계’ 박해준의 불륜녀가 김희애를 남편의 찾아와 도발했다.

28일 방송된 JTBC 금토드라마 ‘부부의 세계’(극본 주현·연출 모완일)에서는 남편 이태오(박해준)에게 복수를 다짐하는 지선우(김희애)의 이야기가 담겼다.

이날 방송에서 여다경(한소희)은 이태오에게 계획적으로 외도 사실을 알리기로 했다. 의도적으로 붉은 립스틱을 바르고 온 뒤 이태오 옷의 안주머니에 자신의 립스틱을 넣어둔 것.

또한 여다경은 아예 의사인 지선우의 진료실을 찾아와 도발하기도 했다.

여다경은 "성관계"를 묻는 지선우의 말에 "그런 것까지 얘기하냐"고 되물었다.

지선우는 "정기적으로 만나는 사람 있냐? 아님 여러명?"이라고 물었다. 여다경은 "한 명이다. 매일은 아니고 일주일에 두세번 정도다. 유부남이라서다"고 도발했다.

"부인도 아냐"는 질문에 여다경은 "그 사람은 아무것도 모른다"고 답했다. 지선우는 "확실하냐"고 되물으며 여운을 남겼다.

여다경은 "가면 같은 결혼이라더라. 껍데기 뿐이라서 불행하다고 했다"면서 지선우를 자극했다.

"그 사람은 왜 이혼 안 한다고 하냐"는 질문에 여다경은 "복잡하겠죠. 애도 있고, 경제적인 문제도 있을 거고, 그래서 결혼은 골치아픈 거 아니겠냐"고 말했다.

지선우는 의자를 끌고 여다경에게 가까이 앉았다. 지선우는 살벌하게 "체혈 좀 하겠다"고 말했고, 여다경은 긴장했다.

여다경은 깊숙히 들어가는 주사 바늘에 인상을 찡그렸고 지선우는 "미열이 있으니까 세균, 바이러스, 감기, 바이러스, 성병 검사까지 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지선우는 여다경에게 "소변 받아오라"면서 종이컵을 내밀었다.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ent@stoo.com]
스투 주요뉴스

가장 많이본 뉴스

실시간 HOT 뉴스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