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투데이
 
연예
스포츠
포토
스투툰
최신기사 ▽
'슈퍼밴드' 루시, 미스틱스토리와 전속계약…윤종신·정인 한솥밥 [공식입장]
작성 : 2020년 03월 27일(금) 10:15 가+가-

루시 / 사진=미스틱스토리 제공

1[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그룹 루시가 미스틱스토리의 첫 보이밴드로 나선다.

미스틱스토리는 27일 "지난해 종합편성채널 JTBC '슈퍼밴드'에서 준우승한 밴드 루시(LUCY)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루시는 신예찬(바이올린), 조원상(프로듀싱·베이스), 신광일(보컬·드럼), 새 보컬 최상엽으로 구성된 4인조 밴드다. 앞서 '슈퍼밴드' 출연 당시 무대 위에서의 청량한 에너지와 앰비언스 사운드을 활용한 루시만의 유니크한 음악 색깔을 보여주며 큰 사랑을 받았다.

특히 루시 멤버 조원상의 경우 세계적인 밴드 콜드플레이가 공식 트위터에 무대 영상을 공유하며 극찬한 바 있다. 심사위원 윤종신, 윤상, 넬 김종완 등 국내 음악가들에게도 호평을 받으며 루시는 음악성을 인정받았다.

밴드팀에 바이올리니스트가 있는 실험적인 구성 안에서 젊고 감각적인 음악을 만들어내는 루시의 무궁무진한 행보에 관심이 모아진다.

윤종신, 하림, 정인, 퍼센트 등 색깔 있는 뮤지션들이 다수 소속돼 있는 미스틱스토리와의 음악적 시너지도 높을 것으로 기대된다.

미스틱스토리는 "음악 장르의 확장성을 보여주는 밴드 음악을 보여줄 수 있게 돼 기쁘다"며 "독창적인 사운드로 고유의 음악 색깔을 만들어가는 루시가 차세대 밴드로 성장할 수 있도록 함께할 것"이라고 전했다.

루시는 향후 새 앨범 발매와 공연 등을 통해 팬들과 만날 계획이다.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ent@stoo.com]
스투 주요뉴스

가장 많이본 뉴스

실시간 HOT 뉴스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