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투데이
 
연예
스포츠
포토
스투툰
최신기사 ▽
한국땅 밟은 브리검 "몸 상태 좋다, 목표는 우승"
작성 : 2020년 03월 26일(목) 17:24 가+가-

제이크 브리검 / 사진=키움 히어로즈 제공

1[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키움 히어로즈 외국인 선수들이 한국 땅을 밟았다.

키움 외국인선수 제이크 브리검, 에릭 요키시, 테일러 모터는 26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한국에 입국했다. 입국한 선수들은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문제가 없다면 1주일 후 공식 훈련에 합류한다.

이로써 올 시즌 우승후보로 평가받는 키움은 100% 전력을 갖추게 됐다. KBO리그에서 네 번째 시즌을 맞게 되는 키움 에이스 브리검은 "개인 훈련은 잘 진행됐고 몸 상태도 좋다. 우승이 목표"라며 새 시즌에 대한 각오를 전했다.

다음은 브리검과의 일문일답.

Q. 미국에서는 어떤 방법으로 훈련을 진행했나? 현재 몸 상태는 어떠한가?

개인 훈련은 잘 진행됐고 몸 상태 또한 굉장히 좋다. 미국에 머물면서 요키시 선수와 매일 함께 훈련하며 컨디션을 끌어올렸다.

모터 선수도 가까운 곳에 있었기 때문에 필요한 경우 함께 모여 시뮬레이션 게임(상황 설정 게임)과 라이브 피칭 훈련을 진행했다. 스프링캠프에서의 훈련 내용을 토대로 자세하고 세심하게 스케줄을 짰고, 루틴을 철저히 지키며 훈련했다.

Q. 개막이 잠정 연기됐다. 시즌 개막 전까지 준비는 어떻게 할 것인가?

지금까지 해왔던 대로 준비해 나가겠다. 개막일이 정해지지 않았지만 훈련 스케줄을 소화하며 잘 준비하겠다.

Q. 시즌 목표에 대해 말해달라.

우승이 목표다.

Q. 코로나19로 선수 본인은 물론 가족들 걱정이 클 것 같다. 한국으로 가는 것에 대해 가족들은 어떤 반응이고, 가족들은 언제 한국에 올 계획인가?

가족과 떨어져 있는 것은 굉장히 힘든 일이고 특히 이런 세계적인 이슈가 있을 때는 더더욱 그렇다. 현재 미국에 새 집을 짓고 있어서 공사가 마무리되면 가족들이 한국에 입국할 예정이다.

Q. 코로나19로 힘든 상황을 겪고 있는 팬 여러분께 응원 한마디.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으신 분들, 그들에게 도움을 주는 의료진과 관계자들을 생각하며 기도하고 있다. 사람들이 위기를 이겨 나갈 수 있게 도움을 주고 싶은 생각이다. 프로야구선수로서 사람들에게 활력 및 즐거움을 주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 지금 당장이라도 경기를 뛰고 싶다.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sports@stoo.com]
스투 주요뉴스

가장 많이본 뉴스

실시간 HOT 뉴스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