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투데이
 
연예
스포츠
포토
스투툰
최신기사 ▽
'사생활 논란' 고승민 누구? #2000년생 #롯데 영건 #외야수 전향 기대주
작성 : 2020년 03월 24일(화) 16:03 가+가-

고승민 / 사진=A씨 SNS 사진 캡처

1[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롯데 자이언츠 외야수 고승민이 전 여자친구 A씨의 폭로로 화제다.

A씨는 23일 자신의 SNS를 통해 초음파 사진을 게재하며 "2017년 8월28일부터 고승민이랑 사귀었다"며 전 여자친구라고 밝히며 "고승민이나 나나 18살이었고, 2017년 11월11일에 임신한 걸 알았다. 시기가 너무 중요한 만큼 부모님들이랑 상의 끝에 수술하기로 결정했었다"고 운을 뗐다.

이어 "하지만 고승민은 주변 친구들에게 말도 안 되는 이상한 소리를 하며 내 잘못이라고 이야기를 전했고, 나는 주변 사람들에게 욕을 먹고 헤어졌다"면서 "(그 후) 어떻게 하냐고 (고승민에게) 연락을 보냈더니 그 아이는 '그 아이가 내 아이가 맞냐', '못 믿겠다'는 등의 이야기를 했다. 나는 스트레스를 너무 받은 나머지 유산을 했고, 고승민은 프로 간답시고 날 무시하고 없던 사람으로 취급했다"며 "자신이 외로울 때만 나에게 연락을 보내왔고, 나와 관계를 맺으려고 연락한 거 뻔히 알면서도 난 (고승민이) 너무 좋았기에 다 받아줬다"고 털어놨다.

함께 공개된 사진에는 A씨와 고승민이 함께 셀카를 찍는 모습, 고승민의 친구와 나눈 문자 캡처, 고승민과 대화한 메시지 등이 담겨있다.

특히 마지막 사진에서 고승민은 "너가 사과 안 받아줘도 나는 정말 미안한 마음을 가지면서 살게. 정말 미안해"라는 메시지를 A씨에게 보낸 것으로 보인다.

사생활 문제로 논란을 일으킨 고승민은 2000년 8월11일생으로 올해 만 20세로 군산신풍고-배명중-북일고를 졸업하고 지난해 2차 드래프트 1라운드 8순위로 롯데에 입단했다.

데뷔 첫해 30경기 출전해 21안타 6타점 7득점 타율 0.253을 기록했다. 입단 당시 내야수로 기대를 모았으나, 올 시즌을 앞두고 중견수로 전향했다. 손아섭, 민병헌, 전준우의 뒤를 이을 유망한 자원으로 손꼽히고 있다.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sports@stoo.com]
스투 주요뉴스

가장 많이본 뉴스

실시간 HOT 뉴스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