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투데이
 
연예
스포츠
포토
스투툰
최신기사 ▽
'사람이 좋다' 고명환·문천식 "영기가 사준 고기, 아들 첫 월급 받은 느낌" [TV캡처]
작성 : 2020년 02월 18일(화) 21:19 가+가-

미스터트롯 영기, 문천식 고명환 / 사진=MBC 사람이 좋다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사람이 좋다' 고명환과 문천식이 빛을 본 영기의 모습에 뿌듯해했다.

18일 방송된 MBC 교양프로그램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에는 최근 TV조선 '미스터트롯'에서 활약했던 코미디언 영기가 출연해 그의 일상을 돌이켰다.

이날 영기는 MBC 공채 개그맨들과 모임을 가졌다. 이 모임에는 임준혁, 문천식, 고명환, 전환규 등이 속해 있었다.

특히 영기는 그동안 자신을 챙겨준 선배들에게 고기를 사주며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이에 문천식은 "명기가 처음으로 사준 고기다. SNS에 올릴 것"이라며 이를 기념했다. 고명환 역시 "아들이 첫 직장 갖고 월급 받아서 사주는 느낌"이라고 말했다.

선배들은 영기의 능력을 칭찬했다. 고명환은 "행사가 겹치면 제일 먼저 생각나는 게 영기다. 왜냐하면 영기를 보내서 한 번도 욕먹은 적이 없다"며 "오히려 뺏겼다"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사실 영기가 '미스터트롯' 출연을 결심한 건 이들 덕분이었다. 망설이는 그를 적극적으로 독려했던 것.

문천식은 "영기에 대한 갈증이 있었다. 우리 모두 각자 다 먹고사는데, 영기는 아픈 손가락이자 막내였다. 그런 영기가 드디어 자기 일을 찾아서 무언가 하려는 모습이 너무 좋았다"고 말했다.

영기는 "형님들이 '우승하라는 게 아니지 않냐. 가서 네가 준비한 것만 보여주고 와라' '너는 할 수 있다'고 해줬다"며 당시를 돌이켰다.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ent@stoo.com]
스투 주요뉴스

가장 많이본 뉴스

실시간 HOT 뉴스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