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투데이
 
연예
스포츠
포토
스투툰
최신기사 ▽
'본 어게인' 장기용X진세연X이수혁, 대본리딩 현장 공개…월화극 4개월 만에 재개
작성 : 2020년 02월 18일(화) 13:42 가+가-

장기용 진세연 이수혁 본 어게인 / 사진=UFO프로덕션, 몬스터유니온 제공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본 어게인’이 새로운 출발을 알린 대본리딩 현장을 공개했다.

KBS2 새 월화드라마 ‘본 어게인’(극본 정수미·연출 진형욱) 측은 18일 장기용, 진세연, 이수혁, 김정난, 최광일, 정인겸, 장원역 등이 총출동한 대본리딩 현장을 공개했다.

‘본 어게인’은 두 번의 생으로 얽힌 세 남녀의 운명과 부활을 그리는 환생 미스터리 멜로 드라마다.

먼저 대본리딩 현장에 함께 한 문보현 KBS 드라마센터장은 “월화드라마가 4개월 정도를 쉬고 야심 차게 시작하는 첫 작품이다. 좋은 배우들을 많이 모셔서 기대가 된다. 모든 분들이 이 작품을 통해서 좋은 추억을 쌓길 바라며, 잘 부탁드린다”며 월화극 부활의 포문을 열 ‘본 어게인’에 힘찬 응원을 보냈다.

본격적으로 대본리딩이 시작되자 들뜬 열기로 가득했던 분위기는 순식간에 진지하게 바뀌었다. 각자 배역에 몰입한 장기용, 진세연, 이수혁은 설레는 멜로와 긴장감 서린 미스터리를 오가며 자연스레 호흡했다.

또 김정난은 완벽한 완급조절로 극 중 도발적이고 위험한 여인의 매력을 제대로 그려내 감탄을 자아냈다. 최광일 역시 묵직한 존재감으로 극의 중심을 받쳤다. 정인겸은 강렬한 순수악(惡)으로 변해 미스터리의 무게감을 배가했으며 장원영은 뻔뻔하고 능청스러운 코믹 열연으로 웃음을 터뜨리게 했다.

곳곳에 포진한 많은 배우들 또한 자신들의 역량을 십분 발휘, 첫 시작부터 탄탄한 팀워크를 선보인 ‘본 어게인’ 팀의 순항에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본 어게인’ 제작진은 “작품을 만들어갈 주역들이 한자리에 모인 만큼 열정과 에너지가 넘쳤다. 장기용, 진세연, 이수혁을 비롯한 모든 배우들이 실제 현장인 것처럼 최선을 다해 연기해준 덕분에 잠시도 눈을 뗄 틈이 없는 시간이었다”며 “지금 열심히 촬영하고 있으니 4월에 첫 방송될 ‘본 어게인’에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장기용, 진세연, 이수혁의 치명적인 환생 미스터리 멜로가 펼쳐질 ‘본 어게인’은 4월 첫 방송 될 예정이다.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ent@stoo.com]
스투 주요뉴스

가장 많이본 뉴스

실시간 HOT 뉴스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