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투데이
 
연예
스포츠
포토
스투툰
무료만화
최신기사 ▽
틸다 스윈튼, '기생충' 드라마 출연 검토 중…마크 러팔로와 부부 호흡?
작성 : 2020년 02월 14일(금) 11:27 가+가-

틸다 스윈튼 기생충 드라마 / 사진=티브이데일리 DB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헐리우드 배우 틸다 스윈튼이 영화 '기생충'의 영어판 드라마 출연을 검토 중이다.

14일 미국 매체 더 일루미너디(The Illuminerdi)는 틸다 스윈튼이 HBO에서 제작하는 '기생충' 영어판 드라마 출연을 논의 중이라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틸다 스윈튼은 영화 '기생충'에서 장혜진이 맡은 충숙 역을 검토하고 있다. 앞서 배우 마크 러팔로가 같은 작품에서 기택 역에 물망에 오른 바 있다. 이에 틸다 스윈튼이 마크 러팔로와 부부로 등장할지 영화 팬들의 기대감을 모았다.

틸다 스윈튼은 봉준호 감독의 '설국열차'와 '옥자'에 출연하며 인연을 이어왔다. 이에 틸다 스윈튼은 봉준호 감독에 대해 남다른 애정을 드러내기도. 당시 그는 "영화에 출연하게 된 건 봉준호이기 때문"이라며 "그의 작품만이 아니라 봉준호라는 사람이 좋았다"고 언급했다.

'기생충' 영어판 드라마 제작은 '빅쇼트' '바이스'의 아담 맥케이 감독과 봉준호 감독이 함께 책임 프로듀서를 맡을 예정이다. 드라마에는 문광(이정은)이 비 오는 날 상처를 입고 돌아오는 이유, 민혁(박서준)과 연교(조여정) 사이의 미묘한 기류 등 영화보다 더 세부적인 에피소드가 담길 예정이다.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ent@stoo.com]
스투 주요뉴스

가장 많이본 뉴스

실시간 HOT 뉴스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