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투데이
 
연예
스포츠
포토
스투툰
최신기사 ▽
남태현, 약물 복용+오열 방송→직접 사과 "걱정하게 해 미안" [종합]
작성 : 2020년 02월 13일(목) 09:26 가+가-

남태현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밴드 사우스클럽 남태현이 SNS 라이브 방송 중 눈물을 흘리는 등 불안정한 모습으로 팬들의 걱정을 자아냈으나, 이에 대해 사과했다.

남태현은 12일 자신의 SNS에 "며칠 동안 걱정하게 해 미안하다. 낭떠러지 앞에서 음악과 대화하는 방법이 최선이 아님을 알았다"고 밝혔다.

이어 "봄이 끝나기 전 남태현과 사우스클럽의 최선의 음악으로 인사드리겠다. 숨 막히지 않게 많이 사랑하고 아껴가며 노력하겠다. 항상 날 아껴주고 사랑해주는 사람들 고맙다"고 전했다.

이는 앞선 10일 SNS 라이브 방송에서 보인 자신의 불안정한 행동들에 대해 사과한 것.

당시 남태현은 "달무리(남태현 팬) 여러분 정말 그립고 보고 싶다. 주위에 위선 떤다고 하는 사람들이 있을 거 알지만 난 달무리 덕에 산다"면서 "떠나신 분들도 많이 계신다. 저 그렇게 못난 사람 아니다. 상도덕을 지킨 사람이다. 사실 이렇게 이야기하면 '양다리 걸친 주제에'라는 이야기도 듣는다"고 말했다.

이어 해킹 피해 사실을 밝혔다. 그는 "(해커가) 신상 정보, 저랑 만났던 사람들 사진을 다 갖고 있었다"며 "그런데 난 범죄를 저지르거나 마약한 적이 없다. 나랑 엮인 사람들을 위해 막고 싶었다. 솔직히 난 손해 볼 거 없는데 그 사람들이 무슨 잘못이냐"고 말했다.

남태현 / 사진=DB


남태현은 또 작곡으로 고충을 밝히기도 했다. 그는 "요즘 좋은 곡이 안 나온다. 난 열심히 만드는데 대중이랑 코드가 맞지 않다고 한다"고 털어놨다.

이내 남태현은 그룹 위너를 언급하며 돌연 무릎을 꿇고 팬들에게 사과했다. 그는 "위너에서 나오고 잘 안된 거 맞다. 참지 못하고 몰상식하게 나온 데에 팬들은 당연히 화가 나기 마련이다. 처음으로 죄송하다고 사죄드린다"고 사과했다. 이어 "그러니까 나 너무 미워하지 말아 달라. 하루하루가 너무 무섭다. 하루에 약을 12정 먹는다. 그래서 어제가 기억이 안 나고 그저께도 기억이 잘 안 난다"고 호소했다.

남태현의 위태로운 모습은 다음날에도 계속됐다. 그는 방송 중에 약을 먹고 오열하며 총기를 찾는 등 평소와는 다소 다른 모습을 보였다. 불안해 보이는 그의 돌발 행동은 팬들의 우려를 자아냈다.

이와 관련 남태현의 소속사 P&B 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12일 스포츠투데이에 "(남태현이) 최근 앨범, 공연 등을 준비하는 과정에서 여러 가지 창작의 스트레스가 많았던 것 같다. 방송을 하다 감정이 격해져 돌발행동을 한 것 같다"며 "많은 분들이 걱정해주시는데 괜찮다. 아무 문제없다"고 입장을 밝혔다.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ent@stoo.com]
스투 주요뉴스

가장 많이본 뉴스

실시간 HOT 뉴스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