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투데이
 
연예
스포츠
포토
스투툰
최신기사 ▽
'정직한 후보' 라미란 "젠더 갈등 안타까워, 혐오 줄길" [인터뷰 스포일러]
작성 : 2020년 02월 08일(토) 09:04 가+가-

정직한 후보 라미란 / 사진=NEW 제공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배우 라미란이 젠더 갈등에 대해 안타까운 마음을 드러냈다.

7일 라미란은 영화 '정직한 후보'(감독 장유정·제작 수필름) 개봉을 앞두고 스포츠투데이와 만나 이야기를 나눴다.

그간 라미란은 영화 '걸캅스', 드라마 '블랙독' 등을 통해 여성 중심의 서사와 여성 주연의 작품을 선보였다. 특히 지난해 개봉한 '걸캅스'는 개봉 이후 '영혼 보내기' 열풍을 이끌어내며 여성 팬들의 응원을 자아내기도 했다.

'영혼 보내기'란 영화관 입장권을 구매해 영화가 상영되는 극장에 영혼만 보낸다는 신조어다. 이를 두고 새로운 극장 문화라는 의견과 관객 수 조작이라는 상반된 의견이 대립하기도 했따.

이날 라미란은 "작품을 고를 때 여성 서사를 의식하진 않는다. 오로지 작품성에 집중한다"고 말문을 열었다. 그러면서 라미란은 전작 '걸캅스'를 언급하며 "'영혼 보내기'를 한 팬 분들이 어떤 마음인지 잘 안다. 여성 중심의 영화들이 잘 돼야 더 많이 만들어진다는 것을 아는 분들이기에 너무 감사하다"고 전했다.

이어 라미란은 "'걸캅스' 당시 공격도 많이 받았다"면서 젠더 갈등을 두고 "서로 안 싸우고 평화로웠으면 한다. 비방이나 혐오 이런 것들이 줄었으면 좋겠다. 그런 싸움들이 조금 안타깝다"고 덧붙였다.

'정직한 후보'는 거짓말이 제일 쉬운 3선 국회의원 주상숙(라미란)이 선거를 앞둔 어느 날 하루 아침에 거짓말을 못 하게 되면서 벌어지는 좌충우돌 코미디다. 라미란은 극 중 친화력과 리더십을 골고루 갖춘 국회의원 주상숙을 맡았다. 주상숙은 하루 아침에 거짓말을 못하게 되면서 일생일대의 위기를 맞는다.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ent@stoo.com]
스투 주요뉴스

가장 많이본 뉴스

실시간 HOT 뉴스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