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투데이
 
연예
스포츠
포토
스투툰
최신기사 ▽
'스토브리그' 남궁민X박은빈X조병규, 드림즈 꼴찌 탈출 개혁 시작 [TV스포]
작성 : 2020년 01월 18일(토) 14:19 가+가-

스토브리그 / 사진=SBS 제공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스토브리그' 배우 남궁민, 박은빈, 조병규가 드림즈 꼴찌 탈출을 위해 열정을 다한다.

SBS 금토드라마 '스토브리그'(극본 이신화·연출 정동윤) 측은 18일 백승수(남궁민), 이세영(박은빈), 한재희(조병규)의 모습이 담긴 스틸컷을 공개했다.

지난 방송에서는 감독의 리더십에 힘을 실어주기 위해 선수협회와 의도적인 갈등을 빚었던 백승수 단장과 이러한 행동이 이해가 되지 않음에도 불구하고 일단 백단장을 믿고 힘을 실어준 이세영 팀장과 한재희(조병규)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와 함께 공개된 사진은 선수들의 모습을 지켜보던 세 사람이 긴밀하게 필승 전략을 세우는 장면이다. 백승수는 선수들을 하나하나 지켜보며 강렬한 눈빛을 보내고, 이세영은 따뜻한 시선과는 달리 앙다문 입술로 의지를 불태운다. 한재희는 직속 상사인 이세영 팀장과 총괄 리더인 백승수 단장의 면면을 살피며 각오를 다진다.

극 초반 삐걱대던 세 사람이 날이 갈수록 힘을 합쳐 다양한 노력으로 개혁을 이끌면서 드림즈 꼴찌 탈출에 대한 기대감이 쏟아지고 있다. 3인방이 또 다른 사이다 개혁으로 드림즈를 우승으로 이끌 수 있을지, 백단장의 좌청룡, 우백호로 거듭난 이세영과 한재희가 이번엔 어떤 활약을 펼칠지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이를 두고 제작진은 "남궁민과 박은빈, 조병규는 말이 필요 없는 환상의 궁합으로 진하고 맛깔나는 연기를 선보여 뿌듯함을 안기는 배우들"이라며 "드림즈의 파격 단행을 이끄는 백단장과 백단장을 도와 한몫을 단단히 해내고 있는 이세영, 한재희가 또 다른 사이다 개혁을 일으킬 수 있을지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ent@stoo.com]
스투 주요뉴스

가장 많이본 뉴스

실시간 HOT 뉴스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