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스포츠
포토
스투툰
최신기사 ▽
워너원 조작 멤버? 김종현, 투표 조작 피해자로 집중 조명 [종합]
작성 : 2019년 12월 06일(금) 07:45 가+가-

워너원 포스터 / 사진=Mnet 프로듀스 101 시즌2 포스터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Mnet '프로듀스' 그룹 워너원의 멤버 1명을 투표조작으로 바꿔치기했다는 사실이 드러난 가운데, 누리꾼들 사이에서 뉴이스트의 멤버 김종현이 피해자로 언급되고 있다.

검찰이 5일 국회에 제출한 공소장에 따르면 '프로듀스' 시리즈의 제작을 총괄한 김용범 CP는 2017년 진행된 '프로듀스 101 시즌2'의 온라인 및 생방송 문자투표 결과에 나온 A 연습생의 득표수를 조작했다.

이에 따르면 김 CP는 사전 온라인 투표 및 생방송 문자투표 결과를 조작해 11위 안에 진입한 A연습생을 순위권 밖으로 밀어냈다. 동시에 다른 연습생 B를 11위 안에 포함되도록 조작한 후 최종 멤버로 데뷔시켰다.

투표 조작으로 데뷔한 멤버는 그룹 워너원의 멤버가 돼 약 1년 6개월 동안 활동했다. 당시 워너원으로 데뷔한 멤버는 강다니엘, 박지훈, 이대휘, 김재환, 옹성우, 박우진, 라이관린, 윤지성, 황민현, 배진영, 하성운였다.

해당 사실이 공개되자 '프로듀스 시즌2' 당시 데뷔 순위권을 유지했다가 최종 순위발표식에서 11위 안에 들지 못했던 김종현, 강동호, 김사무엘 중 피해자가 있다는 추측이 제기되고 있다. 특히 그중에서도 앞선 순위발표식에서 1위를 차지했던 김종현이 최종 14등으로 호명됐던 사실이 집중 조명되고 있다.

또한 김 CP와 안준영 PD는 워너원뿐만 아니라 '프로듀스'의 전 시즌에서 투표를 조작했다고 인정했다.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ent@stoo.com]
스투 주요뉴스

가장 많이본 뉴스

실시간 HOT 뉴스

기사 목록

스포츠투데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