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스포츠
포토
스투툰
무료만화
최신기사 ▽
'조작 논란' 아이즈원, 컴백 연기→방송 통편집 '후폭풍 ing' [종합]
작성 : 2019년 11월 07일(목) 22:37 가+가-

아이즈원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프로듀스' 시리즈 안준영 PD가 조작 사실을 일부 시인하면서 후폭풍이 계속되고 있다. 특히 '프로듀스48'로 탄생한 그룹 아이즈원은 컴백을 앞두고 활동이 '올스톱' 됐다.

Mnet 측은 "11일 발매 예정이었던 아이즈원의 첫 정규앨범 '블룸아이즈'(BLOOM*IZ) 발매를 연기하겠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아이즈원의 컴백쇼 '컴백 아이즈원 블룸 아이즈'(COMEBACK IZ * ONE BLOOM * IZ) 편성도 미뤄졌다. Mnet 측은 "당사의 프로그램으로 물의를 일으킨 점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면서 "활동을 손꼽아 기다리고 있던 팬, 그리고 시청자 여러분께 다시 한번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이는 '프로듀스' 시리즈를 이끌었던 안준영 PD가 구속되고, '프로듀스48'과 '프로듀스X101'의 조작을 일부 인정함에 따른 조치다. 아이즈원은 컴백을 떠나 이제 활동 여부가 불투명해졌다.

이에 방송가에도 불똥이 튀었다. 아이즈원은 앨범 홍보를 위해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V2', tvN '놀라운 토요일', JTBC '아이돌룸' 등 다양한 예능프로그램에 출연해 이미 촬영을 마쳤다.

'마이 리틀 텔레비전V2'는 아이즈원의 분량을 '통편집'해 방송할 예정이며, '놀라운 토요일'과 '아이돌룸' 측은 내부적으로 방송 여부를 논의 중이다.

이날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조작 그룹'으로 지목된 아이즈원과 엑스원의 지상파 출연을 막아야 한다는 글까지 올라온 가운데, 이들의 향후 활동에 귀추가 주목된다.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ent@stoo.com]
스투 주요뉴스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