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투데이
 
연예
스포츠
포토
스투툰
무료만화
최신기사 ▽
'살림남2' 김성수, 탈색 둘러싸고 부녀 갈등 "너 잘 되라고 하는 소리" [TV캡처]
작성 : 2019년 08월 14일(수) 21:19 가+가-

살림남 김성수 혜빈 / 사진=KBS2 살림남2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살림남2' 김성수가 사춘기가 온 딸 혜빈과 갈등을 겪었다.

14일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이하 '살림남2')에서는 혜빈의 탈색을 둘러싼 김성수 부녀의 갈등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혜빈은 머리를 밝게 염색한 친구를 보고 "나도 염색하고 싶다"며 부러워했다. 이후 집에 돌아온 김성수에게 여름방학 동안만 탈색 후 보라색으로 염색하고 싶다고 했다.

그러나 김성수는 탈색이 시력에 좋지 않고, 두피와 머리카락에도 영향을 끼칠 것이라며 극구 반대했다.

이에 혜빈은 "아빠가 파마도 되고 붙임머리도 된다고 하는데 탈색은 절대 안 된다 하니 당황스럽다. 억울하기도 하다"고 토로했다.

김성수는 "삐친 것 아니냐. 아빠가 너 다 잘 되라고 하는 이야기다. 다른 것 갖고 싶은 게 없냐. 탈색은 네 나이 때 하는 게 아니"라고 거듭 강조했다.

결국 김성수의 반대에 탈색을 포기한 듯한 혜빈은 적극적으로 집안일을 도우며 김성수에게 살갑게 굴었다. 이에 김성수는 "사춘기가 보통 오래 간다던데 우리 딸은 금방 지나간 것 같다"고 훈훈한 미소를 지었다.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ent@stoo.com]
스투 주요뉴스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