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투데이
 
연예
스포츠
포토
스투툰
무료만화
최신기사 ▽
'연예가중계' 측 "강지환, 피해자들 붙잡고 술게임→성적질문에 반강제 음주" [TV캡처]
작성 : 2019년 07월 19일(금) 21:00 가+가-

강지환 성폭행 혐의 / 사진=KBS2 연예가중계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연예가중계' 측이 강지환 '성폭행 혐의' 사건 당시의 자세한 상황을 전했다.

19일 방송된 KBS2 연예정보프로그램 '연예가중계'에서는 성폭행 혐의로 검찰에 송치된 강지환의 사건을 심층 취재했다.

앞서 강지환의 성폭행 혐의가 알려진 가운데, 피해자들을 향한 추측성 댓글 등 2차 가해가 계속되고 있다.

이에 '연예가중계' 측은 사건의 전말과 피해자들을 둘러싼 여러 추측들에 대해 파헤쳤다.

먼저 피해자들이 사건 당일 강지환 집에 남아있던 이유가 공개됐다. 피해자 측의 법률 대리인 박지훈 변호사는 "스태프들의 회식 겸 피해자 1인의 송별회가 강지환 집에서 진행됐다. 최초에는 8명이 있었는데 5시경까지 대부분 떠났다. 피해자들 역시 떠나려고 했으나, 강지환이 할 이야기가 있다면서 콜택시를 불러주겠다며 이들을 붙잡았다"고 밝혔다.

이에 따르면 강지환은 피해자들을 붙잡은 상태에서 샴페인을 가져왔고 술 게임을 제안했다. 이 과정에서 그는 부적절한 성적 질문을 했고, 피해자들은 답변을 거부하며 샴페인을 마셔야만 했다.

이어 박 변호사는 피해자들이 직접 신고하지 못한 이유에 관해서도 자세하게 전했다. 당시 피해자들은 경찰에 신고하려 했으나 통신이 제대로 연결되지 않아 애를 먹었다고. 때문에 와이파이에 접속해 지인과 소속업체 팀장, 강지환의 전 소속사 화이브라더스 관계자에게 도움을 요청했다. 더군다나 화이브라더스 관계자는 당시 상황을 자세하게 설명해 달라고 요구해 답을 하기도 했다.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ent@stoo.com]
스투 주요뉴스

가장 많이본 뉴스

실시간 HOT 뉴스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