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투데이
 
연예
스포츠
포토
스투툰
무료만화
최신기사 ▽
후이 "펜타곤 '접근금지'vs'프로듀스X101' 자작곡, 경쟁 기대"
작성 : 2019년 07월 17일(수) 17:10 가+가-

펜타곤 후이 / 사진=방규현 기자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펜타곤 후이가 자작곡 경쟁에 대해 언급했다.

펜타곤(진호, 후이, 홍석, 신원, 여원, 옌안, 유토, 키노, 우석)의 아홉 번째 미니앨범 '썸머(SUM(ME:R))' 발매 쇼케이스가 17일 서울시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에서 진행됐다. 다만 멤버 옌안이 건강상의 이유로 이번 활동에 불참하는 만큼 이날 쇼케이스에는 옌안을 제외한 8명의 멤버가 자리했다.

후이는 자작곡이 연이어 공개된다. 펜타곤의 이번 타이틀곡 '접근금지'와 Mnet '프로듀스X101' 평가곡 '소년미'가 그것.

"집안 싸움 아니냐"는 물음에 후이는 "저는 재밌는 느낌의 경쟁이다. 경쟁했으면 좋겠다. 결과적으로 두 곡이 잘 돼서 경쟁이 된다면 저에겐 좋은 것이지 않나. '프로듀스X101' 분들께 드린 노래와 펜타곤 노래 다 소중하기 때문에 다 많이 들어주셨으면 좋겠고 마음 속에서 선의의 경쟁을 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에 진행을 맡은 서유리는 "뭐가 1위를 했으면 좋겠냐"고 물었고, 멤버들은 "여기 펜타곤 쇼케이스야"라며 은근한 압박을 가했다.

후이는 "고민은 되지 않는다"며 "뭐든 하겠죠"라고 '열린 결말'로 마무리해 눈길을 끌었다.

타이틀곡 '접근금지 (Prod. By 기리보이)'는 멤버 후이와 래퍼이자 프로듀서 기리보이가 함께 작업한 위트와 재치가 넘치는 힙합 장르의 곡이다. 누군가를 너무 좋아하지만 반대로 좋아하지 않는 척을 했던 어린 시절의 이야기를 쉽고 리듬감 있는 멜로디로 녹여냈다.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ent@stoo.com]
스투 주요뉴스

가장 많이본 뉴스

실시간 HOT 뉴스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