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투데이
 
연예
스포츠
포토
스투툰
무료만화
최신기사 ▽
하영, '닥터 프리즈너' 종영 소감 "나이현으로 살 수 있어 행복했던 시간"
작성 : 2019년 05월 16일(목) 10:52 가+가-

하영 / 사진=비스터스엔터테인먼트 제공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배우 하영이 '닥터 프리즈너' 종영 소감을 전했다.

하영은 16일 소속사 비스터스엔터테인먼트를 통해 KBS2 수목드라마 '닥터 프리즈너'(극본 박계옥·연출 황인혁) 종영 소감을 밝혔다.

하영은 "촬영을 시작한 지 얼마 지나지 않은 것 같은데, 벌써 끝이 났다. 그동안 나이제(남궁민)의 여동생이자 간호사인 나이현으로 살 수 있어 정말 행복했다"며 작품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이어 "훌륭하신 감독님들과 선배님들 그리고 스태프분들과 함께할 수 있어 감사한 시간이었다. 특히 '닥터 프리즈너'가 제게는 첫 작품이기 때문에 더욱 뜻깊다"며 "조금 더 발전된 모습으로 금방 돌아올 테니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고 소감을 전했다.

지난 15일 종영한 '닥터 프리즈너'는 대형 병원에서 나오게 된 외과 의사 나이제를 중심으로 펼쳐지는 메디컬 서스펜스 드라마다.

하영은 그간 나이현이라는 캐릭터로 '신스틸러'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는 평이다. 그는 캐릭터의 서사를 세밀한 감정선으로 그려내며, 극의 활력을 더하기도 했다.

한편 하영은 본격적인 연기 시작 전 다양한 광고들에서 시청자들과 만난 바 있다.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ent@stoo.com]

스투 주요뉴스

가장 많이본 뉴스

실시간 HOT 뉴스

기사 목록

스포츠투데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