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투데이
 
연예
스포츠
포토
스투툰
S툰
무료만화
최신기사 ▽
이종현 사태…씨엔블루 정용화·이정신·강민혁 SNS 응원+비난 [ST이슈]
작성 : 2019년 03월 15일(금) 11:41 가+가-

씨엔블루 이종현 / 사진=스포츠투데이 DB

[스포츠투데이 이호영 기자] 씨엔블루(CNBLUE) 멤버 이종현이 대형 사고를 쳤다. 그는 정준영의 카톡방 멤버였으며, 몰카 영상을 공유한 정황이 발각됐다. 직후 SNS를 정리했고, 애꿎은 타 멤버들이 피해를 보고 있는 상황이다.

14일 SBS '8뉴스'는 그룹 빅뱅 전 멤버 승리의 성접대 의혹, FT아일랜드 최종훈의 음주운전 무마 의혹, 유리홀딩스 유인석 대표의 경찰 유착 의혹, 정준영의 불법 동영상 촬영 및 유포 의혹 등이 불거진 카카오톡 대화방 멤버였던 이 씨가 이종현이었다고 밝혔다.

공개된 대화방에 따르면 이종현은 "빨리 여자 좀 넘겨요. O같은 X들로"라 말했고, 정준영은 "누구 줄까?"라 답했다. 이에 이종현은 "형이 안 ***있으면 좋고 없으면 그냥 예쁜 X"이라 말했다.

이는 사실로 밝혀졌고, 씨엔블루의 팬들은 큰 충격에 빠졌다. 이종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비공개 전환했다. 막혀버린 소통 창구. 팬들은 타 멤버들의 인스타그램을 찾았다.

씨엔블루 이정신 이종현 정용화 강민혁 / 사진=스포츠투데이 DB


리더 정용화의 인스타그램 최근 게시물에는 이종현 관련 글로 넘쳐난다. 반응은 두 갈래로 나뉜다. 정용화를 위로하며 이종현과 씨엔블루를 포기하지 말아 달라는 요청과 이종현을 비난하는 상반된 입장들이 즐비하다.

한 팬은 "평소에도 그랬고 지금도 그렀고 항상 응원해요"라며 "오빠 탓 하나도 없으니까 죄책감 가지지 마요"라고 정용화를 응원했다. 또 다른 팬은 "해체만은 하지 말아 주세요"라고 부탁했다. 한 해외 팬은 "범죄자가 밝혀졌어요"라며 "오빠는 편하게 군생활을 잘하고 돌아오세요"라고 말했다.

이정신의 인스타그램 상황도 마찬가지다. 한 팬은 "이해는 하지만 다른 멤버는 무슨 죄예요. 그러니 나 뭐지 멤버를 생각해서 씨엔블루를 떠나진 말아요"라고 적었다. 또 다른 팬은 "그(이종현)를 포기하지 마세요. 무슨 일이 있어도 우리는 곁에 있으니까"라며 이종현을 감쌌다. 강민혁의 인스타그램에도 비슷한 반응들이 줄을 잇고 있는 상황이다.

이번 사건에 대해 씨엔블루의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는 "이종현과 연락이 닿아 사실 확인을 했다. 보도된 것과 같이 카카오톡 상에서 영상을 보거나 여성 비하와 성에 관련한 부적절한 대화를 한 것은 비난받아 마땅하다고 반성하고 있다"며 "제대로 된 성의식을 가졌다면 이를 방관하지 않았을 텐데 그러지 못한 점 뉘우치고 있다. 부도덕하고 문란한 대화를 죄의식 없이 나눠 상처를 입은 분들과 큰 실망을 하셨을 모든 분들께 깊은 사죄를 드린다"고 전했다.

[스포츠투데이 이호영 기자 ent@stoo.com]

가장 많이본 뉴스

실시간 HOT 뉴스

기사 목록

스포츠투데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