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투데이
 
연예
스포츠
포토
스투툰
무료만화
최신기사 ▽
리그 오브 레전드, 2019시즌 시작…랭크 게임 재개
작성 : 2019년 01월 24일(목) 10:30 가+가-

사진=라이엇 게임즈 제공

[스포츠투데이 황덕연 기자] 리그 오브 레전드가 랭크 게임을 재개한다.

라이엇 게임즈 24일 "리그 오브 레전드가 24일부터 2019시즌에 돌입하고 랭크 게임을 재개했다"고 밝혔다.​

2019시즌부터는 플레이어들이 자신의 수준에 맞는 상대와 겨뤄 더 박진감 넘치는 게임을 즐길 수 있도록, 랭크 시스템의 정확도와 공정성을 발전시키기 위한 다양한 변경점이 적용됐다.

먼저 5개 포지션별로 구분된 랭크인 '포지션 랭크'가 도입됐다. 탑, 정글, 미드, 원거리 딜러, 서포터 등 게임 내에서의 역할인 포지션에 따라 5개의 랭크를 획득할 수 있어 플레이어들이 더 많은 목표를 달성할 수 있다. 포지션별로 실력이 상이한 경우에도 자신의 실력과 비슷한 상대를 만나 겨룰 수 있다.

또한 2019년부터는 한 시즌을 3개의 스플릿으로 구분해 각 스플릿 성적에 따른 보상을 제공한다. 한 스플릿은 약 3개월간 진행되며 첫 스플릿은 4월 중순에 종료될 예정이다. 이후에는 휴식 기간이나 프리 시즌 없이 바로 차기 스플릿으로 돌입하며, 여러 스플릿을 계속해서 진행하면 보상이 더욱 커진다. 시즌 종료 후 최종 성적에 따른 보상도 기존과 마찬가지로 제공될 예정이다.

이외에도 정확한 실력과 향상 정도를 반영할 수 있도록 신규 티어를 추가했다. 브론즈의 하위 단계에 아이언 티어가 새롭게 추가됐고, 마스터와 챌린저 단계 사이에 그랜드 마스터 티어를 추가해 더욱 자주 실력 향상의 기쁨을 느낄 수 있도록 했다. 또한 지난 시즌의 성적을 반영했던 랭크 테두리는 단 하나의 포지션 랭크게임만 완료해도 현재의 랭크를 바로 반영할 수 있도록 변경됐다.

배치 시스템도 배치 게임 10판을 치러야 랭크를 배정받을 수 있었던 기존 방식에서 첫 배치 게임을 마치면 본인만 확인할 수 있는 임시 랭크를 받는 방식으로 변경됐다. 임시 랭크는 총 8판의 배치 게임이 완료될 시 받을 수 있는 티어의 최저 기대치로, 배치 게임 진행중에는 패배할 경우에도 LP 손실이 발생하지 않는다. 새로운 배치 시스템에서는 배치 게임을 치를 때마다 그 결과가 즉시 랭크에 반영되도록 해, 플레이어들이 매 게임마다 본인의 티어 기대치를 바로바로 예상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라이엇 게임즈는 2019시즌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는 시네마틱 영상 '어웨이큰(Awaken)'을 지난 21일 공개했다. 해당 영상은 사이온, 이렐리아, 카르마, 진, 카밀, 아칼리, 야스오, 케넨, 드레이븐, 리븐 등 인기 챔피언들의 등장과 잔잔하면서도 웅장한 음악을 통해 많은 플레이어들의 관심 속에 공개 하루 만에 1000만 조회수를 기록했다.

또한 오는 26일에는 143번째 신규 챔피언 '사일러스'도 공개될 예정이다.

[스포츠투데이 황덕연 기자 sports@stoo.com]
스투 주요뉴스

가장 많이본 뉴스

실시간 HOT 뉴스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