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투데이
 
연예
스포츠
포토
스투툰
무료만화
최신기사 ▽
베트남, 아즈문에게 선제 실점…0-1로 전반전 마무리(2보)
작성 : 2019년 01월 12일(토) 20:48 가+가-

사진=아시안컵 공식 홈페이지

[스포츠투데이 황덕연 기자] 베트남이 아쉬운 선제 실점을 허용하며 이란에 뒤진 채 전반전을 마쳤다.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은 12일 오후 8시(이하 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UAE)의 아부다비에 위치한 알나얀 경기장에서 열린 이란과의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D조 조별리그 2차전에서 0-1로 전반전을 마무리했다.

베트남은 당 반 럼 골키퍼를 시작으로 두안 반 허우, 부이 띠엔 쭝, 도 쥬이 마잉, 꾸에 응옥 하이가 수비진을 구축했다. 2선은 판 반 득, 도 흥 중, 응우엔 쫑 황, 팜 득 후이, 응우엔 꽝 하이가 위치했고, 응우엔 꽁 푸엉이 최전방에 자리했다.

이란은 베이란반드 골키퍼가 골문을 지켰고 하지사피, 카나안니, 푸랄리간지, 가푸리가 포백을 형성했다. 에브라히미가 중원을 담당했고, 타레미, 아미리, 데자가, 고도스가 2선에 자리했다. 최전방은 아즈문이 맡았다.

경기는 이란의 일방적인 주도하에 진행됐다. 이란은 한 수 위 기량을 선보이며 베트남을 압박했다.

이란은 전반 17번 고도스가 날카로운 슈팅을 날렸으나 골키퍼 선방에 막혔다. 전반 23분에는 타레미가 측면에서 올라온 크로스를 발리 슈팅으로 연결했다. 그러나 베트남 수비진의 육탄방어에 막혔다.

이란의 공세는 계속됐다. 이란은 전반 26분 아즈문의 강력한 중거리 슈팅이 나왔으나 당 반 럼 골키퍼가 또 다시 공을 쳐냈다.

이란의 공격을 잘 막아내던 베트남은 전반 후반부 선제 실점을 내줬다. 베트남은 전반 38분 측면에서 넘어온 크로스를 포착하고 높에 뛰어오른 아즈문의 헤더 슈팅을 막지 못했다. 아즈문의 머리를 떠난 공은 베트남의 골망을 갈랐다.

베트남은 0-1로 뒤진 채로 전반을 마쳤다.

[스포츠투데이 황덕연 기자 sports@stoo.com]
스투 주요뉴스

가장 많이본 뉴스

실시간 HOT 뉴스

기사 목록

스포츠투데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