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투데이
 
연예
스포츠
포토
스투툰
S툰
무료만화
최신기사 ▽
김보름 폭로에 대한 노선영의 대답 "저는 별로 할 말이 없다"
작성 : 2019년 01월 11일(금) 12:19 가+가-

김보름 / 사진=채널A 뉴스A LIVE 캡처

[스포츠투데이 황덕연 기자] 김보름(강원도청)이 2018 평창 동계올림픽 당시 불거진 왕따 논란에 대해 입을 열었다. 노선영은 이에 대해 별다른 반응을 보이지 않았다.

김보름은 11일 '채널A'를 통해 방송된 뉴스A LIVE에 출연해 노선영의 왕따 의혹에 대한 자신의 생각을 밝혔다.

김보름은 이날 방송을 통해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여자 팀 추월 대표팀에서 불거진 '노선영 왕따 의혹'에 대해 견해를 밝혔다.

김보름, 박지우, 노선영으로 구성된 여자 팀 추월 대표팀은 지난해 2월 평창 동계올림픽 팀 추월 경기에서 불거진 불협화음으로 세간의 주목을 받았다. 세 선수는 팀 추월 경기의 특성상 서로를 밀어주며 달렸어야 했으나, 마치 개인전을 치르는 듯 따로 달렸고 그 결과 김보름과 박지우가 먼저 결승선을 통과했다. 노선영은 뒤이어 들어왔다.

김보름은 팀 추월 대표팀이 대회를 앞두고 처음 시도해보는 전략을 사용했다는 것에 대해 말도 안 된다고 반박했다.

김보름은 "(노선영의 주장은) 전혀 사실이 아니다. 동계올림픽 때 썼던 전략은 그로부터 1년 전 세계선수권에서도 사용했다"며 "삿포로 아시안게임에서도 같은 전략으로 은메달을 획득했다"고 설명했다.

이에 대해 노선영은 "저는 별로 할 말이 없다"는 입장을 밝혔다.

[스포츠투데이 황덕연 기자 sports@stoo.com]

가장 많이본 뉴스

실시간 HOT 뉴스

기사 목록

스포츠투데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