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투데이
 
연예
스포츠
포토
스투툰
S툰
무료만화
최신기사 ▽
'위 다바오 역전골' 중국, 키르기스스탄에 2-1 진땀승…C조 선두
작성 : 2019년 01월 07일(월) 22:00 가+가-

사진=아시안컵 공식 SNS 계정

[스포츠투데이 황덕연 기자] 중국이 키르기스스탄과 접전 끝에 승리를 챙겼다.

중국은 7일 오후 8시(이하 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UAE) 알아인에 위치한 셰이크 칼리파 국제경기장에서 벌어진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C조 조별리그 1차전 키르기스스탄과 경기에서 2-1로 진땀승을 거뒀다. 이로써 중국은 아시안컵 첫 경기를 승리로 장식하며 조 1위로 스타트를 끊었다. 키르기스스탄은 부담을 안은 채로 한국과 2차전을 준비하게 됐다.

중국과 키르기스스탄의 경기가 열리기 전 중국이 한 수 위 경기력을 선보일 것이라는 세간의 예측이 있었으나, 막상 뚜껑을 열어보니 경기는 다른 양상으로 전개됐다.

중국은 가오린과 우레이 등을 앞세워 키르기스스탄의 골문을 정조준했지만, 피지컬로 밀어 붙이는 키르기스스탄에 고전했다.

중국은 키르시스스탄에 선제 실점을 내주며 끌려갔다. 중국은 전반 42분 아흐리딘 이스라일로프에게 슈팅을 내주며 0-1로 뒤졌다.

자존심을 구긴 중국은 후반 초반 행운의 동점골을 얻었다. 키르기스스탄 골키퍼 파벨 마티아시가 공중으로 높게 뜬 공을 처리하는 과정에서 이를 자신의 골문으로 밀어 넣는 어처구니 없는 실수를 범했다.

기세가 오른 중국은 후반 막판 역전골을 터뜨리며 경기를 뒤집었다. 중국은 후반 33분 교체 투입 된 위 다바오가 극적인 득점을 뽑아내며 경기의 문을 닫았다.

경기는 중국의 2-1 승리로 종료됐다.

[스포츠투데이 황덕연 기자 sports@stoo.com]

가장 많이본 뉴스

실시간 HOT 뉴스

기사 목록

스포츠투데이 PC버전
검색 입력폼